본문바로가기

‘아이오닉 롱기스트 런 2017’ 온라인 캠페인 시작

작성일2017.08.16

조회 169

 

 

현대자동차가 참가자가 달린 만큼 환경을 위한 사회공헌을 할 수 있는 온·오프라인 연계 러닝(Running) 캠페인 ‘2017 아이오닉 롱기스트 런(2017 IONIQ LONGEST RUN)’을 개최한다고 15일(화) 밝혔다.
 

‘아이오닉 롱기스트 런’은 현대자동차가 작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2회째를 맞은 사회공헌 캠페인으로 참가자가 행사 전용 앱을 다운로드한 후 자유롭게 달리면 달린 거리만큼 적립해 환경 보호를 위한 숲 조성을 위해 기부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 자세한 사항은 캠페인 전용 홈페이지 www.ioniqrun.com 참조)


현대자동차는 작년부터 친환경 자동차 ‘아이오닉’과 함께 살기 좋은 깨끗한 세상을 만들어 나가자는 취지로 미세먼지 절감을 위한 활동을 펼치는 ‘아이오닉 롱기스트 런’을 시행해 오고 있다.
 

캠페인 전용 애플리케이션(아이오닉 롱기스트 런, 이하 전용 앱)은 8월 15일부터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 스토어에서 무료로 다운로드 가능하며, 참여를 원하면 앱을 다운로드한 후 전용 앱을 실행시켜 오프라인에서 달린 거리만큼 온라인상에 적립하게 된다.
 

아이오닉 롱기스트 런 전용 앱은 GPS 기능을 새로이 탑재해 달린 거리를 확인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달린 위치를 시각적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해 사용자 만족도를 높였다.

 
또한 현대자동차는 캠페인에 참여한 고객들에게 각종 이벤트를 통해 아이오닉 롱기스트 런 전용 스마트 밴드 2017개를 배포할 예정이며, 기 보유 스마트 밴드와 연동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해 전용 스마트 밴드가 없어도 타사 스마트 밴드를 활용해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 호환 가능 기종: 애플 아이워치, 삼성 갤럭시 기어 2&3, 핏비트 / 단, 이벤트 참여는 스마트 밴드를 사용하지 않고 달릴 때 휴대 전화를 소지하는 것으로도 가능함)

 
8월 15일부터 10월 13일까지 두 달간 진행되는 오프라인 러닝 캠페인을 통해 참가자들이 누적한 러닝 거리는 나무로 환산돼, 인천 청라지구의 친환경 숲 ‘아이오닉 포레스트’ 조성을 위한 나무 심기에 활용되며 참가자는 전용 앱을 통해 소나무·느티나무·상수리나무 3종 중 나무의 종을 선택할 수 있다.
 

올해부터는 지방 참가자들을 위해 캠페인 기간 동안 부산, 대구, 광주에서 깜짝 달리기 이벤트 ‘아이오닉 미니 런’을 새롭게 진행해 더욱 많은 이들이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상세 일정은 홈페이지 www.ioniqrun.com 참조)


또한 일정 거리 이상(10km)을 기부한 캠페인 참가자 중 1만 명을 10월 14일 과천 서울대공원에서 열리는 ‘아이오닉 런 페스티벌’에 초대해 7km 러닝과 콘서트 그리고 다양한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이 밖에도 현대자동차는 ‘아이오닉 런 페스티벌’ 참가자 중 지원자 200명을 모집해 인천 청라지구 수도권 제2매립지에 위치한 ‘아이오닉 포레스트’ 조성 예정지에서 나무심기 행사인 ‘아이오닉 포레스트 페스티벌’을 열어 참가자들이 자신의 달리기 누적 거리로 기부한 나무를 직접 심을 수 있는 특별한 이벤트를 마련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환경과 연비를 생각하는 스마트한 소비자들이 선택하는 친환경 플랫폼 ‘아이오닉’의 이름을 걸고 기획한 ‘아이오닉 롱기스트 런’ 캠페인을 올해는 기간도 두 배로 늘리고, 다양한 추가 이벤트를 확충해 대대적으로 진행하게 됐다”라며 “더 많은 고객님들께서 좋은 세상을 만들기 위한 달리기에 동참하고 축제를 즐기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자동차의 작년 ‘아이오닉 롱기스트 런’ 캠페인에는 3만 6,000명이 참가해 61만 4,000km를 달려 기부했으며 이를 통해 인천 청라지구 수도권 제2매립지 친환경 숲 조성을 위한 식재 활동, 환경미화원 공기 청정 마스크 2,500개 지원, 50여 어린이집 대상으로 마이크로 윈도우 필터 지원이 이루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