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중학교 자유학기제/자유학년제 특화 프로그램 2018년 1학기 참여학교 모집

작성일2017.11.29

조회 41


현대자동차㈜가 다음달 27일까지 중학교 자유학기제/자유학년제 특화 진로 교육 프로그램 ‘현대자동차와 함께 꿈을 키우는 미래 자동차 학교(이하 ‘미래 자동차 학교’)’ 운영에 함께 할 2018년도 1학기 참여학교 100개교를 모집한다고 29일 밝혔다.

 

‘미래 자동차 학교’는 체험 및 실습 중심의 프로그램 구성을 통해 4차 산업혁명시대의 자동차 산업과 미래 자동차 기술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것은 물론, 자동차 관련 여러 가지 직업을 자세하게 소개하는 등 중학생들의 미래 진로탐색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서 현대자동차에서 개발한 체험 중심의 ‘자유학기제 특화 프로그램’이다.

 

본 프로그램은 1회성에 그치는 교육이 아닌 한 학기 내내 학교에서 진행되는 깊이 있는 교실 수업과 자동차 관련 각종 시설을 방문하는 현장 체험학습으로 다채롭게 구성되어 있다는 점에서 다른 자유학기제 프로그램과는 차별점을 지닌다.

 

현대자동차의 ‘미래 자동차 학교’는 지난해 자유학기제 시행 첫 해를 맞아 2016년에는 120개교 4,500여명, 올해는 200개교 8,6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성공리에 마쳤으며, 올해 초 열린 ‘2016년 자유학기제 지원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민간 부문 가장 우수한 프로그램 중 하나로 선정되어 교육부 장관상을 수상한 바 있다.

 

지원을 통해 프로그램 참여 학교로 선정되면 ▲교육을 위한 수업자료 및 교보재 지원 ▲현대자동차 공장, 한국잡월드 현대자동차관, 현대모터스튜디오 등 현장 체험 학습 지원 ▲현대자동차 임직원 특강 실시 등 수업 관련 다양한 혜택이 지원된다.

 

 (※ 2018년 1학기 ‘미래 자동차 학교’ 관련 내용 및 신청 방법은 교육부 공문 참조)

 

현대자동차는 미래의 주역인 중학생들의 진로 탐색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자동차의 공학적 원리를 보다 알기 쉽게 전달하고, 현대자동차의 최첨단 미래 기술들을 생생하게 알리는 내용으로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와 함께 꿈을 키우는 미래 자동차 학교’는 이미 참여한 학교의 학생들로부터 알찬 프로그램이라는 평가를 받은 바 있다”며 “ 앞으로도 청소년들이 자동차 산업에 대해 쉽고 재미있게 이해하는 것은 물론, 자동차 관련 미래 진로를 탐색하는데 있어 큰 도움이 될 수 있는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