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미래의 자동차 전문가들의 꿈과 열정을 응원합니다!

작성일2018.07.30

조회 123


현대자동차㈜는 미래 자동차 엔지니어와 디자이너의 꿈을 키우는 전국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제 7회 현대자동차 청소년 모형자동차 대회’의 결선 대회가 지난 26일(목)부터 29일(일)까지 4일간 한국잡월드(경기도 성남시 소재)에서 열렸으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고 30일(월) 밝혔다.

 

이번 대회에서는 중등부 슈에트(Chouette)팀(원주대성중학교 소속), 고등부 아웃세일2(Outsail2)팀(순창고등학교 소속)이 치열한 경쟁을 뚫고 중·고등부 각 1등의 영예를 차지했다.

 

지난 2012년 시작해 올해로 7회째를 맞은 현대자동차 청소년 모형자동차 대회는 현대자동차가 미래의 자동차 전문가를 꿈꾸는 청소년들을 육성하고 자동차 공학 및 디자인 지식 함양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한 대회로, 자동차 분야 청소년 대상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하며 3년 연속 교육부와 한국잡월드가 후원을 이어오고 있다.

 

올해 현대자동차 청소년 모형자동차 대회에는 국내 최대 규모의 청소년 대상 과학 경진 대회라는 명성에 걸맞게 대회 참가자가 전년 대비 11% 증가한 중·고등학생 총 1,646팀 5,575명이 참가했다.

 

지난 3월 참가자 모집 후 1차 서류심사가 진행됐으며, 서류심사 통과 팀을 대상으로 열린 6월 본선 대회를 통해 중·고등부 각 30팀이 결선 대회에 올랐다.

 

결선 대회는 7월 26일(목)부터 29일(일)까지 4일간 한국잡월드(경기도 성남시 소재)에서 중·고등부를 나눠 1박2일 일정으로 각각 진행됐으며, 참가자들은 각자 제작한 모형차로 내부 설계 및 디자인 발표, 주행 평가, 토너먼트 대회에 임했다.

 

아울러 현대자동차는 본선 대회를 통과한 중·고등부 각 30개 결선 진출팀을 대상으로 자동차 공학 및 디자인 관련 온·오프라인 사전 멘토링을 진행해, 결선대회 진출 청소년들에게 자동차 관련 지식 전달 및 공학적 사고력 함양 기회를 제공했다.

 

제 7회 현대자동차 청소년 모형자동차 대회 결선대회에서 최종 1위를 차지한 우승팀 학생들과 지도 교사에게는 교육부 장관상 수여와 함께, 영국에서 열리는 월드랠리챔피언십(WRC) 대회 관람 및 현대자동차가 후원하는 영국 테이트 모던 미술관의 현대 커미션 전시를 참관할 수 있는 해외 탐방의 기회를 제공한다.

 

이 밖에도 현대자동차는 결선 대회 기간 동안 대회 참가자 및 일반 관람객을 대상으로 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차 넥쏘(NEXO)의 자율주차 및 출차 기능을 시연함으로써 현대자동차의 친환경 기술 및 첨단 자율주행 기술력을 알렸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제 7회 현대자동차 청소년 모형자동차 대회를 진행하면서 참가 학생들의 뜨거운 열정과 한층 높아진 수준을 확인할 수 있었다”라며 “현대자동차는 향후에도 청소년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본 대회를 더욱 발전시키고 보다 많은 청소년들이 자동차 전문가의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