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대한민국 어린이 푸른나라 그림대회’ 개최

작성일2018.08.31

조회 63

 

현대자동차가 미래세대 주인공인 우리 어린이들에게 그림을 통해 환경의 소중함을 알리는 시간을 마련한다.


현대자동차는 환경보전협회와 공동으로 전국 어린이들이 참여하는 ‘제31회 대한민국 어린이 푸른나라 그림대회’를 개최한다고 31일(금) 밝혔다.


1988년 시작된 이래 올해로 31회를 맞는 ‘대한민국 어린이 푸른나라 그림대회’는 현대자동차와 환경보전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환경부 및 환경부 산하 14개 환경 관련 기관들이 후원으로 참여하는 대한민국 대표 어린이 그림대회이다.


현대자동차는 미래세대의 주인공인 어린이들에게 아름답고 푸른 우리강산을 지켜 나가야 한다는 희망찬 꿈을 심어주고, 환경에 대해 더 많은 관심을 가질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이번 대회를 준비했다.


■ 8월 31일부터 9월 28일까지 참가 접수

8월 31일(금)부터 9월 28일(금)까지 진행되는 예선 대회에서 유치부는 「맑은 하늘과 함께하는 행복한 우리 가족 그리기」, 초등부 저학년은 「우리가 실천할 수 있는 미세먼지 줄이는 방법 그리기」, 초등부 고학년은「내가 상상하는 푸른 지구를 달릴 친환경차 그리기」를 각각 주제로 정했다.


대한민국 어린이면 누구나 무료로 대회에 참가할 수 있으며, 참가 방법은 키즈현대 사이트(http://kids.hyundai.com)에서 참가 신청 후 접수증을 출력, 출품작 뒤에 부착하여 전국 현대자동차 지점 및 대리점으로 방문 접수 또는 푸른나라 그림대회 사무국으로 우편 접수하면 된다.


현대자동차 지점과 대리점에서 작품 접수 시 전시된 친환경차와 함께 접수 인증샷을 개인 SNS에 업로드 할 경우 선착순 2,000명에게는 소정의 상품도 증정할 예정이다.    

■ 국내 최대 규모의 본선 대회…본선 참가자 8천명 중 75명 시상

예선 결과는 10월 5일(금)에 키즈현대 사이트 및 개별안내를 통해 발표되며, 총 8천명의 어린이들에게 본선에 진출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진다.


국내 어린이 그림대회로는 가장 큰 이번 대회의 본선은 오는 10월 20일(토) 난지천공원 난지잔디광장(서울 마포구 소재)에서 열린다.


본선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어린이에게는 환경부장관상(3명), 현대자동차사장상(11명), 환경보전협회장상(22명), 후원기관장상(39명)과 장학금이 주어진다.


■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환경?미술 프로그램 마련

현대자동차는 본선 대회 당일 행사에 참가한 모든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환경?미술 체험 프로그램과 레크리에이션, 축하공연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진행한다.


먼저, 수소전기차 미세먼지 정화 시연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넥쏘에 미세먼지를 주입한 후 차량이 달릴수록 미세먼지가 사라지는 과정을 직접 보여줄 예정이다.   
 

또, 환경 체험 존에서는 ▲푸름이 이동환경교실 ▲태양광 자동차 만들기 ▲공기청정기 만들기 ▲폐현수막 장바구니 만들기 ▲친환경 화분 만들기 등을 체험할 수 있다.


미술 체험 존에는 ▲도자기 잔디인형 만들기 ▲롤리팝 비누 공방 ▲스퀴시에 직접 그림을 그려 열쇠고리를 만드는 오물조물 공방 프로그램 등이 준비돼 있다.


이외에도 ▲가족 보드게임 ▲가족뮤지컬 ‘라푼젤’ ▲마임공연 ‘블랙클라운’ 등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이벤트가 진행된다. (프로그램은 추후 변경될 수 있음)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이번 푸른나라 그림대회가 어린이들에게 환경에 대한 소중함을 알려주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어린이들이 환경에 대해 더 많은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 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