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해피무브! 국내에서 외치는 따뜻한 목소리

작성일2011.02.14

이미지 갯수image 15

작성자 : 기자단

 

 

현대자동차그룹 국제자원봉사 프로그램인 해피무브는 해외뿐만 아니라 국내에서도 꾸준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연간 1천명의 국내의 대학생들이 뽑혀 해외에서 봉사활동을 펼치는 해피무브는 그 열기를 국내에서도 이어오고 있는 것이다. 즉 해피무브의 활동은 해외봉사에서 끝나는 것이 아니다. 지역운영진은 자율적인 해피무브의 참여를 유도해 국내 봉사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이를 진행시키고 있다. 또한 국내봉사는 해피무브 1기에서부터 현재 6기까지 모두 참여가 가능해 해피무브 봉사단의 친목 도모의 장도 되고 있어 이목을 끌고 있다.

 

 

해피무브의 봉사활동의 현장은 대학생들의 힘찬 발걸음으로 가득했다. 다문화 가정의 아이들과 함께한 해피무브의 활동도 웃음으로 채워졌다. 해피무브 봉사단은 다문화 가정의 아이들과 함께 레크레이션 시간을 갖고, 어린이교통안전체험관인 ‘키즈오토파크’에서 교통안전에 대해 배우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키즈오토파크’에서는 아이와 봉사단이 1:1 매칭이 되어 어린이의 안전에 대해서도 심혈을 기울였다. 이제 해피무브 청년 봉사단의 국내 지역봉사의 현장 속으로 들어가 보자.

 

 

봉사는 누군가에게 일방적으로 도움을 주는 것이 아니라 서로의 마음을 공유하는 데서 시작한다. 해피무브 봉사단은 봉사를 통해 교훈을 얻고, 상대방과 마음을 공유함으로써 새로운 의미를 찾아가고 있다. 다문화 가정의 아이들과 함께하는 시간도 바로 이런 점에서 봉사, 그 이상의 의미를 갖는 것이다. 아이들을 돌보고 같이 놀아주는 것뿐만 아니라 아이들의 웃음 속에 배어 있는 순수함을 배움으로써 삶의 활력을 얻어가는 것이다.

 

 

아이들은 봉사단을 위해 노래를 불러줬다. ‘당신은 사랑받기 위해 태어난 사람’이라는 노래를 부르며 앵두 같은 입술을 움직였다. 해피무브는 박수를 치며 응원을 했다. 그러다가 해피무브와 아이들이 다 같이 노래를 하고 있었다. 다문화 가정의 아이들도 봉사를 위해 찾아온 해피무브 모두 사랑받기 위해 태어난 사람이었고, 그 사랑을 서로 나눠주고 있는 모습이었다.

 

 

레크레이션 또한 활기차게 이뤄졌다. 풍선을 터뜨리고, 과자 먹기, 코끼리 코 돌기 등등 게임의 종류도 다양했다. 2팀으로 나눠진 아이들과 해피무브는 서로의 팀이 이기길 원하며 힘차게 응원을 했다.

 

 

 

`키즈오토파크`는 어린이들이 스스로 안전을 배울 수 있도록 마련된 어린이교통안전체험관이다. 한국생활안전연합과 현대·기아자동차그룹, 서울특별시 지자체가 함께 설립한 공간이다. 이곳에서 해피무브와 다문화 가정 아이들이 오후 시간을 가졌다. 해피무브는 아이들의 보호자가 되어 이야기를 나누고 눈을 떼지 않고 아이들의 안전을 신경 썼다. 아이들은 해피무브 봉사단을 ‘선생님’이라고 부르며 궁금한 것이 있으면 물어보고, 장난을 걸면서 친목을 다졌다.

 

해피무브 봉사단은 아이들의 해맑은 웃음과 대화 속에서 일상의 지루함을 잊었다. 해피무브는 자신의 어린 시절로 돌아가 아이들을 대했다. 아이들은 미니카를 타고 트랙을 돌며 안전 교육을 받았다. 자신이 차를 타고 운전한다는 것이 신가하기도 하며 즐거운지 웃음을 잃지 않았다. 아이들이 간혹 실수를 하기도 하지만 지도 교사의 지시를 잘 따르며 시간을 보냈다. 또한 안전띠 교육 등 교통과 관련한 질서를 배웠으며, 해피무브 봉사단은 아이들에게 다시 설명해주기도 하며 아이들의 이해를 도왔다.

 

 

해피무브 봉사단이 해외 봉사 이후에도 국내 지역 봉사에서도 지속적으로 활동을 이어올 수 있는 이유는 바로 ‘행복’에 있다. 해외봉사로만 그치는 것이 아니라 지속적인 활동을 통해 인연을 맺고, 사회에 공헌을 하는 뜻에 열정을 품고 있는 것이다. 또한 봉사를 통해 생각과 마음을 공유하며 행복을 나눠 갖는 것이다. 행복은 나눌수록 더 큰 힘이 되고, 그 양이 줄어들지 않기 때문이다.

 

 

다문화 가정의 아이들과 함께 시간을 보낸 해피무브는 헤어짐이 아쉬웠다. 다음에 만날 것을 기약하며 아이들을 현대차가 제공한 버스에 태워 보냈다. 아이들은 해피무브 봉사단을 ‘선생님’이라고 기억하며 ‘키즈오토파크’에서 보낸 시간을 추억으로 간직할 것이다.

 

 

해피무브의 국내봉사은 해피무브 단원이라면 누구나 참여가능하며, 해피무브 공식 홈페이지(http://youth.hyundai-kiamotors.com/)에서 정보 확인이 가능하다. 국내 지역봉사 커뮤니티에는 봉사활동 후기 및 예정된 소식들을 접할 수 있어 지속적인 해피무브의 따뜻한 봉사활동을 기대해본다.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