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i-day !! 모두가 참여하는 행사, 출사대회부터 시승의 기회까지!

작성일2011.11.23

이미지 갯수image 12

작성자 : 기자단

 

i-day !! 모두가 참여하는 행사, 출사대회부터 시승의 기회까지!

 

끊임없는 아이디어! never-ending ideas, i30 차량과 고품격 the European premium i40 차량을 한 곳에서 만나볼 수 있는 행사가 지난 19일 용산역 광장에서 열렸다.

이번에 현대자동차에서 주최한 행사는 4가지로 구성되었다. 참가자 전원에게 소정의 상품이 지급된 출사대회와 포토존 이벤트, 룰렛 이벤트 그리고 시승이벤트까지 함께 할 수 있었다.

영현대 기자단이 직접 시승체험까지 해본 이번 이벤트들! 사진과 함께 살펴보자!

 

 

-추운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은 모델들이 좋은 사진을 위해 수고해 주었다.

 

총 100만원의 상금이 걸렸던 이번 출사대회에 전문 사진가를 비롯하여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주었다. 갑자기 커다란 사진기들을 갖고 있는 사람들이 모여들자 주변 시민들까지 덩달아 모여서 주목하게 되는 모습을 보았다.

 

 

-우승자는 현장에서 가리지 않고 추후 공지로 진행되었다.

 

 

시민참여유도를 위한 이벤트 첫번째는 바로 포토존 이벤트이다.

i30와 i40 사이에 마련된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고 운영국으로 가면 즉석에서 선물을 받을 수 있었다. 처음에는 주저하는 모습을 보이던 시민들도 케릭터 인형 분장을 한 도우미의 익살스러운 모습과 여러가지 아이템을 착용하고 재밌는 연출까지 할 수 있는 행사장 분위기에 끌려 나중에는 한번에 잘 모르는 사람들 여러명이 함께 어울려 사진을 찍는 모습까지 볼 수 있었다.

 

 

 

현대자동차의 행사를 살펴보면 접근하기 어렵지 않게 하기 위해 많은 생각을 한다는 것을 느낄 수 있다. 가장 많은 호응을 얻었던 이벤트인 룰렛이벤트는 많은 사람들이 줄을 서서 기다리며 높은 참여율을 보였다. 룰렛을 돌려 당첨된 내용을 바로 옆 운영국에서 즉석으로 받을 수 있었다. 현대자동차 행사 이름 i-day 를 외치며 룰렛을 돌리는 센스!

 

 

 

이 이벤트 역시 가족단위의 시민들을 발길을 붙잡는 기획으로 보였다. 아빠 엄마 손을 잡고 가던 아이들의 시선이 갑자기 멈춘 곳. 아이들이 머무르다 보니 많은 사람들이 행사장에 함께 남아 참여하게끔 만들 수 있었다. 갑자기 놀이공원에 놀러온 듯 신나하는 아이들의 모습을 볼 수 있었다.

 

 

 

페이스페인팅과 룰렛 이벤트까지 참여하고 돌아가는 꼬마숙녀가 너무 예뻐 부모님께 양해를 구하고 짧게나마 모델을 부탁했다. VOGUE에서 디자인을 맡은 행사 머그컵을 들고 쑥스러워하며 차 앞으로 갔지만 모델보다 더 멋지게 촬영에 임해주었다.

 

 

 

이번 행사에서 가장 기대했던 것은 시승행사 이었다. i30, i40와 제네시스 쿠페 까지 신차들을 직접 시승해 볼 수 있는 기회! 영현대 기자단도 직접 신청서를 작성하고 i30를 시승해 볼 수 있었다. 먼저 조용한 엔진소리와 승차감이 맘에 들었다. 신청인이 직접 운전을 하고 동승인이 코스를 설명해주는 방식 이었으며 용산역 근처에 차량이 많아 조금 아쉬웠긴 하지만 선전에서만 볼 수 있었던 3가지의 운전모드를 몸으로 체험하니 정말 멋지다는 말을 연발할 수밖에 없는 매력이 있었다. SPORT 모드에서는 운전대가 무거워지고 속도를 빠르게 낼 수 있는 곳에 적절하겠다는 느낌이 들었다. COMFORT 모드에서는 운전대가 가벼워져서 시내에서 많은 돌발 상황이나 회전코스가 잦은 곳에 적당하겠다고 느껴졌다. 그리고 NORMAL 모드는 그 중점이라고 생각하면 될 것 같다. 그 외에도 구형 i30에는 없었던 블루투스가 장착되어 있었고 전체적인 디자인 역시 세련되어졌다.

 

 

 

그 외에도 동호회와 함께하는 행사의 특징이 나타난 점은, 바로 실생활에서 보일 수 있는 차량의 모습을 구현한 것이었다. 캠핑카로써의 모습과 골프를 치기위해 교외로 나가는 모습 그리고 레이싱을 즐기는 콘셉트까지 다양한 매력으로 현대자동차의 신차들을 시민들에게 어필했다.

 

 

 

i-day 라는 이름의 행사였지만 신차 제네시스 쿠페에 대한 관심도 뜨거웠다.

3종류의 신차를 모두 만나볼 수 있는 새로운 경험, 새로운 생각에 한계는 없다.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