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불타는 금요일! 뜨거운 열정을 가진 그들이 모이다

작성일2012.11.27

이미지 갯수image 19

작성자 : 기자단

 

가을 달빛 아래 그들만의 아주 특별한 파티가 시작된다!! Brilliant Night for Brilliant 20’s (빛나는 20대를 위한 빛나는 밤)라는 슬로건을 걸고 1026일 홍대 Aa 디자인 뮤지엄에서 현대자동차 대학생 마케터들이 모였다. 올해 처음 열리는 행사인 대학생 마케터의 밤은 역대 대학생 마케터 1기부터 4기까지 총 기수가 다 모인 자리였다. 첫 행사인 만큼 모든 참가자의 설렘이 듬뿍 담겨 진행된 현장 이야기! 대학생들을 위한 지적, 감성적 프로그램이 풍부하게 펼쳐진 이곳의 뜨거운 열기를 지금부터 같이 즐겨보자!

 

현대자동차 대학생 마케터는 실무중심의 과제를 직접 수행하며 배울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매월 다른 과제를 준비하고 진행하며 정기적으로 실무진의 피드백을 받는다. 대학생 마케터는 현대자동차 유스마케팅팀에서 운영하는 대학 수업프로그램과 마케팅 캠프에서 우수한 활동을 보여준 학생들을 대상으로 특별히 선발되었다.

 

 

지금까지 개최되어왔던 각 기수의 마케터가 모일 수 있는 즐거운 자리였다(좌측 상단부터 시계방향으로 4 2 3)

 대학생 마케터의 밤을 주관한 현대자동차 유스마케팅팀 강석훈 이사는 대학생 마케터들의 지속적인 관계유지와 선, 후배 기수의 관계를 돈독하게 하기 위해 이 자리를 마련했다.” 고 말하며, 역대 대학생 마케터 기수들이 그 동안 했던 과제와 경험들에 대해 정보를 나누고 서로 이야기를 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했다. 강석훈 이사는 그 동안 과제를 하느라 힘들었을 대학생 마케터들에게 의미 있는 시간을 만들어 주고 싶어서 기획한 이 자리가 앞으로도 계속 이어졌으면 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오랜만에 만나는 마케터들이 앞으로도 멋진 사회인으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끊임 없는 응원을 보낸다는 메시지도 함께 전했다.

 

 

 

 

이번 행사는 마치 불타는 금요일의 클럽 같은 분위기였다. 입구에 들어서자마자 클럽음악들과 함께 펼쳐진 화려한 조명들은 많은 대학생 마케터들의 시선을 끌기에 충분했다. 남자에게는 보타이를, 여자에게는 코사지를 나눠주며, 금요일 밤 화려한 파티 분위기를 연출한 현장에서는 20대의 뜨거운 열기를 느낄 수 있었다.

 

 

입구에 마련된 포토월에서 마케터들은 자신만의 패션 감각을 뽐낼 수 있었다.

공식행사 전에 열린 식전행사들은 파티의 열기를 더욱 뜨겁게 했다. 반가움 가득한 얼굴로 모인 마케터들은 서로 이야기도 하고 사진도 찍으면서 파티를 즐겼다. 포토존이 있는 입구에서는 각 기수의 마케터들이 모여 다양한 포즈의 사진을 찍으며 즐거워했다.

 

그 누구보다 침착하고 빠르게! 슬롯 모형자동차 경기장에서는 마케터들의 스피드 대결이 펼쳐졌다.

두 번째로 찾은 식전 이벤트는 슬롯 카 대회 예선전 이였다. 현대자동차 슬롯 모형 자동차로 대학생들이 직접 경주를 펼치는 이벤트였는데, 여기서 상위권에든 마케터들은 공식행사에서 열릴 슬롯 카 대회 결승전에 참가 할 수 있는 기회를 얻을 수 있었다.

 

 

 

슬롯카 대회에서 마케터들의 우승향한 의지는 더욱 경기를 흥미진진하게 하였다.

게임을 통해 선, 후배 기수들이 친해지는 계기를 마련한 슬롯 카 대회는 가장 반응이 좋았던 사전 이벤트였다. 2명씩 대결을 하며 기록을 체크 하는 과정에서 불꽃 튀는 신경전을 펼치기도 했지만 서로를 응원해주기도 하면서, 대회자체를 즐기는 모습이었다.

 

금강산도 식후경! 즐거운 자리에 음식이 빠질 수 없는 법! 맛있는 음식이 더욱 풍성한 파티를 만들어주었다.

마지막 사전 이벤트는, 행사장에서 음식을 먹으며 자연스레 이야기를 할 수 있는 푸드 케이터링 이었다.

 

오랜만에 만난 마케터 동기들과 와인과 함께 담소를 나누며 서로의 안부를 전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다.

햄버거와 피자 등 많은 음식들이 가득 있던 현장에서는 오랜만에 만난 사람들과의 반가움을 더한 즐거운 분위기였다. 약간의 와인과 샴페인도 준비되었는데, 이는 파티의 열기를 더욱 뜨겁게 해줬다.

 

 

 

사전 행사가 진행 된 후, 각 기수 별 대표 마케터의 소개를 시작으로 대학생 마케터의 밤 공식행사가 시작되었다. 내년 현대자동차 입사를 앞두고 있다는 2기 마케터 대표 송민수씨는 앞으로도 선, 후배 기수 마케터들의 교류가 계속 이어졌으면 좋겠다고 소감인사를 전했다.

 

 

3기 마케터 임정보(우측하단)케터의 홍대입구와 따벤의 감미로운 공연과 함께 마케터의 밤은 깊어갔다.

소감 인사 후에 열린 마케터 공연에서는 3기 마케터인 임정보씨가 소속된 밴드 홍대입구따벤의 합동공연이 펼쳐졌다. 임정보 마케터가 소속된 밴드 홍대입구는 2011년 대학가요제에서 금상을 받은 실력파 밴드로 현장 행사에서 가을 밤, 분위기 있는 음악들로 한층 더 성숙한 분위기를 이끌어 냈다.

 

마케터들은 홍대입구와 따벤의 공연에 빠져 홍대의 분위기를 물씬 느끼며 파티를 즐겼다.

홍대입구와 따벤의 공연이 끝난 후에도 마케터들은 앙코르를 외치며 그들과의 헤어짐을 아쉬워했다. 행사장에서 많은 호응을 이끌어 낸 밴드 공연은 가을 밤, 달빛 아래 파티장의 분위기를 20대만의 빛나는 시간들로 꾸몄던 멋진 무대였다. 

 

공연에 이어서 열린 슬롯 카 결승전은 실수가 없었던 성민주 마케터가 우승하였다.

밴드의 공연이 끝난 후 바로, 긴장감 넘치는 슬롯 카 결승전이 펼쳐졌다. 모든 사람들의 관심 속에서 예선전을 거쳐 총 8명의 결승 참가자들이 가려졌다. 순식간에 펼쳐지는 경기에서 응원의 함성과 함께 환호성이 터져 나왔다. 슬롯 카 우승자는 4기 대학생 마케터로 활약중인 성민주 마케터였다.

 

성민주 마케터가 슬롯카 대회 최종우승을 차지하였다.

1등에게는 상품이 주어지는데 시상식에서 성민주씨의 모습에는 당당함과 기쁨이 교차한 행복한 웃음이 가득했다. 뿐만 아니라 슬롯 카 대회에서 상위권에든 사람 모두에게 상품이 주어지는 특혜로 파티의 호응은 커져만 갔고 마케터의 밤은 깊어져 갔다.

 

이어 마케터는 직접 가수가 되어 숨겨놓았던 뛰어난 가창력을 뽐내는 공연을 펼쳤다.

이번 행사에서 가장 뜨거운 반응을 보인 공식행사는 마케터들의 장기자랑이었다. 각 기수별로 한 명씩 각자 준비해온 노래들을 하며 장기를 뽐내는 시간 이었다. 많은 사람들 앞에서 노래를 불러준 동기들의 용기 있는 모습에 함성과 박수 갈채가 끊이지 않았다.  무대 앞에 나오는 마케터들의 모습에는 긴장감이 가득했지만 동기들의 응원 속에서 멋지게 노래를 마치는 그들의 모습에는 자신감도 함께 느껴졌다. 완벽하지 않아서 더욱 아름답게 보였던 그들의 무대를 더욱 빛나게 만들었던 동료들의 응원과 함성은 대학생 마케터들의 끈끈한 우정을 느낄 수 있도록 해주었다.

 

대학생 마케터 3기 대표인 하수정씨(서울대4)는 그 동안 마케터 선, 후배들의 교류가 없어 아쉬웠는데 이번 기회를 통해 많은 사람들을 만나고 각 기수들 체험을 교류하는 등 신나고 뜻 깊은 밤이라고 말했다. 또한 모든 기수의 만남이라는 의미 있는 자리에서 서로에 대해 알아가며 또 배울 수 있었던 시간이라고 했다. 앞으로도 이러한 기회들이 늘어나서 후배 기수들한테도 많은 경험들을 전달 할 수 있도록 계속 교류가 있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파티를 통해 각기 다른 기수의 마케터들은 현대자동차 대학생 마케터라는 이름으로 하나가 될 수 있었다.

모든 공식행사가 끝난 후에 대학생 마케터들의 모습에는 진한 아쉬움이 가득했다. 마케터 선, 후배 기수들이 모여 의미 있는 시간을 만들었던 대학생 마케터의 밤의 열기는 시간이 지나도 식을 줄 몰랐다. 앞으로도 이어질 모든 기수의 만남에서 그들은 매번 성장하고 발전해 가는 모습으로 다시 만나기를 기약하며 헤어졌다. 2011 1기를 시작으로 펼쳐진 그들의 재능들이 발판이 되어 후배 기수들에게 까지 언제까지나 이어졌으면 하는 바람이다. 재능과 끼가 가득한 그들만의 열정을 보여주었던 현대자동차 대학생 마케터의 밤. 꿈 많고 도전정신 가득한 그들을 위한 밤은 아직까지도 현재 진행형이다.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