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제12회 현대기아 R&D 모터쇼

작성일2015.10.19

이미지 갯수image 14

작성자 : 김환배
12회 현대 기아 R&D 모터쇼
12회 현대 기아 R&D 모터쇼

지난 10월 14일 영현대 기자단이 제 12회 현대기아 R&D 모터쇼에 다녀왔습니다. 이 행사는 고객들과 소통하고자 매년 개최되는 행사로, 올해도 남양연구소에서 열렸습니다. 10월 14일(수)부터 17일(토)까지 진행되었던 현대기아 R&D 모터쇼를 영현대 기자단이 소개해드리겠습니다.

현대기아 R&D 모터쇼는 무슨 행사인가요


모터쇼 개요
모터쇼 개요

현대기아자동차그룹의 신차개발 역량 향상과 협력사와의 지속적인 동반성장을 위한 기술적, 감성적 소통을 목적으로 진행하는 행사입니다. 현대기아자동차 및 경쟁차에 대한 다양한 정보 공유와 직접 비교체험을 통해 고객과 소통하기 위하여 매년 개최하고 있습니다.

현대기아자동차만 볼 수 있는 건가요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

현대기아 R&D 모터쇼에 현대기아자동차만 있을 거라 오해는 댓츠 노노~
폭스바겐, BMW, 벤츠, 아우디, 도요타 등 세계 여러 경장사 차종도 볼 수 있습니다. 한 공간에서 경쟁사의 기술력과 현대기아의 기술력을 비교해가며 관람할 수 있었고, 같은 장소에서 여러 브랜드, 여러 차종을 보실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를 가졌습니다.

어떤 차종을 볼 수 있나요


(1시부터 시계방향으로) 쏘나타, 투싼ix FCEV, 쏘나타 HEV, 쏘나타 PHEV
(1시부터 시계방향으로) 쏘나타, 투싼ix FCEV, 쏘나타 HEV, 쏘나타 PHEV

그린존
현대 쏘나타 HEV, 현대 쏘나타 PHEV, 기아 쏘울 EV, 현대 투싼ix FCEV, 렉서스 NX300h, 도요타 프리우스 PHEV, 포드 퓨전 PHEV, 폭스바겐 e골프, BMW i3

(오른쪽부터) 현대 i10, 닛산 미크라, 폭스바겐 폴로
(오른쪽부터) 현대 i10, 닛산 미크라, 폭스바겐 폴로

스몰존
기아 모닝, 현대 i20 구페, 현대 i20 액티브, 현대 i10, 폭스바겐 UP, 폭스바겐 폴로, 혼다 피트, 닛산 베르사, 닛산 미크라, 도요타 아이고, 포드 피에스타, 스즈키 허슬러

(앞줄만 왼쪽부터) 현대 아반떼, 혼다 시빅, 기아 K3, 폭스바겐 골
(앞줄만 왼쪽부터) 현대 아반떼, 혼다 시빅, 기아 K3, 폭스바겐 골

컴팩트존
현대 아반떼, 기아 K3, 기아 씨드, 마쯔다3, 혼다 시빅, 폭스바겐 제타, 폭스바겐 골프, 폭스바겐 골프R, 포드 포커스, 푸조 308

(왼쪽부터) 현대 쏘나타, 아우디 A5, 현대 아슬란
(왼쪽부터) 현대 쏘나타, 아우디 A5, 현대 아슬란

라지존
기아 K5, 현대 쏘나타, 현대 아슬란, 쉐보레 말리부, 포드 몬데오, 도요타 캠리, 도요타 아발론, 쉐보레 임팔라, BMW 420d 그란쿠페, 아우디 A5, BMW328i

(왼쪽부터) 현대 제네시스, BMW 520d, 아우디 A6
(왼쪽부터) 현대 제네시스, BMW 520d, 아우디 A6

럭셔리존
현대 에쿠스, 현대 제네시스, 기아 K9, 아우디 A6, 아우디 A8L, BMW 520d, BMW 750Li, 벤츠 S500, 벤츠 E220

(오른쪽부터) 현대 싼타페, 기아 KX3, 현대 크레타, 현대 투싼, 기아 스포티지
(오른쪽부터) 현대 싼타페, 기아 KX3, 현대 크레타, 현대 투싼, 기아 스포티지

레저존
현대 크레타, 기아 KX3, 현대 ix20, 현대 투싼, 기아 스포티지, 기아 카니발, 현대 싼타페, 현대 맥스크루즈, 현대 스타렉스, 푸조 2008, 르노삼성 QM3, 르노 더스터, 포드 B맥스, 도요타 시에나, 폭스바겐 투아렉, 포드 엣지, 쉐보레 이퀴낙스, 볼보 XC60, 폭스바겐 티구안, 닛산 카슈카이, 닛산 로그, 벤츠 비토

(왼쪽부터) 현대 H350 밴, 현대 쏠라티 버스
(왼쪽부터) 현대 H350 밴, 현대 쏠라티 버스

커머셜존
현대 H350 밴, 현대 쏠라티 버스

신기술도 볼 수 있나요


신기술 전시
신기술 전시

쏘나타 PHEV, HEV
쏘나타 PHEV, HEV

현대차 광고보면 제네시스가 스스로 운전하던데 체험해 볼 수 있나요


자동 운전시스템 체험공간
자동 운전시스템 체험공간

'ADAS(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s)'라고 부르는 이 기술은 운전자의 주행을 도와주는 기능으로, 사람의 운전을 보조할 수 있는 장치입니다. 이러한 기술들을 현대기아 R&D 모터쇼에서 확인해볼 수 있었습니다.

아반떼
아반떼

혹시 현대자동차 알파엔진 개발스토리를 들어보셨나요 과거 현대자동차는 미쓰비시로부터 로열티를 지불해가면서 자동차를 생산했었습니다. 자동차산업은 우리나라 주축 산업으로서 자동차엔진개발의 필요성을 느꼈고, 독자적으로 엔진개발에 착수했었습니다. 이 사실을 들은 미쓰비시가 여러 방해공작을 했었다고 하네요. 하지만 수많은 방해공작에도 불구하고 1991년 한국 최초 독자엔진 알파엔진을 개발하게 됩니다. 그로부터 10년 후 상황은 역전되어 미쓰비시는 로열티를 지불해가며 현대자동차 기술을 배우러 왔습니다. 우리나라는 자동차의 개발역사는 짧지만, 상대적으로 개발역사가 긴 독일, 미국, 일본과 비교해도 뒤지 않는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2015 제 12회 현대기아 R&D 모터쇼를 소개해드렸는데요. 내년에는 가족들, 연인 그리고 친구들과 꼭 가보시길 추천합니다!

영현대기자단10기 김환배 | 원광대학교
영현대기자단11기 유주상 | 명지대학교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