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해피무버가 꿈꾼 태양광 전기 자동차와 녹색 상상

작성일2019.02.13

이미지 갯수image 17

작성자 : 기자단
▲ 중국 하이난성 아이들과 함께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작동하고 있는 해피무버
▲ 중국 하이난성 아이들과 함께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작동하고 있는 해피무버

최근 수많은 환경문제 속에 전 세계적으로 전기차 같은 친환경 자동차가 각광받고 있죠. 그동안 세계의 공장으로 불리며 온갖 오염물을 배출하던 중국도 세계적인 추세에 맞춰 친환경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있습니다. 중국 정부는 ‘신에너지 자동차’로 부르는 중국 내 친환경 차 보급이 2020년 연 200만 대 수준으로 증가할 것으로 보고 이에 맞춘 자동차산업발전계획도 발표했죠. 그만큼 미래와 친환경에 대한 관심이 높은데요, 맹그로브 나무 심기와 부레옥잠 제거 같은 환경 봉사활동을 떠난 이번 해피무버들도 교육 봉사의 일원으로 친환경 에너지인 태양광으로 움직이는 태양광 전기 자동차 교육을 진행했습니다.
태양광 전기 자동차 제작을 통해 자동차 작동 원리와 함께 친환경 자동차가 필요한 이유 등을 중국 초등학생들에게 설명했죠. 중국 하이난성에서 선생님이 되어 환경을 생각하는 미래 자동차의 모습을 알려준 해피무버들의 모습, 어땠는지 지금부터 살펴볼게요~

더 나은 수업을 위한 철저한 준비


▲ 태양광 전기 자동차 교육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하고 있는 현대모비스 김정환 멘토
▲ 태양광 전기 자동차 교육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하고 있는 현대모비스 김정환 멘토

올바른 교육을 위해서는 사전 교육이 필수죠. 현대모비스 김정환 멘토가 친환경 자동차의 필요성과 태양광 전기 자동차의 원리를 설명하는 태양광 전기 자동차 교육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했습니다.
먼저, 자동차 연료인 화석에너지에 대한 문제점을 배웠는데요. 화석에너지인 석유 연소 시에 발생하는 이산화탄소 등이 기후변화 같은 다양한 문제를 일으켜, 이를 해결하기 위한 대체 에너지개발의 중요성에 대한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매연이 나오지 않는 친환경적인 태양광 전기 자동차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현 상황에 대해 중국과 각국의 노력도 함께 설명을 들었습니다.
이어서 태양광 전기 자동차에 적용된 과학 원리를 배웠습니다. 태양광 에너지를 이용해 전기를 만들어 모터를 돌리는 태양광 전기 자동차 키트를 조립해 보며 학생들에게 하나라도 더 정확히 알려주기 위한 해피무버들의 뜨거운 열정과 의지를 느꼈습니다.

▲ 직접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만들어보는 해피무버
▲ 직접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만들어보는 해피무버

일일 자동차 공학 선생님이 된 해피무버


▲ 수업을 진행 전에 자기소개하는 해피무버
▲ 수업을 진행 전에 자기소개하는 해피무버

교육을 모두 마치고 중국 하이난성 양펑 초등학교에 이동한 해피무버들. 5명씩 한 팀으로 구성해 교육을 진행했는데요, 오전에 10팀, 오후에 10팀 등 총 20팀의 해피무버들이 태양광 전기 자동차 교육을 진행했습니다. 설레는 마음을 안고 각 교실에 들어간 해피무버들은 아이들 앞에서 간단한 자기소개 후 바로 교육을 시작했습니다. 중국 초등학생들을 위해 서툰 중국어지만 열심히 자기소개를 준비해 온 한국인 해피무버들의 모습이 인상 깊었습니다. 자기소개 후 중국인 해피무버를 중심으로 본격적인 태양광 전기 자동차 교육이 시작됐습니다. 해피무버들과 학생들 사이의 어색함도 잠시, 호기심 가득한 눈으로 가득 찬 아이들 덕분에 교육장은 금방 화기애애해졌습니다.

▲ 중국인 해피무버(왼쪽)와 함께 준비한 수업자료를 보여주는 한국 해피무버들
▲ 중국인 해피무버(왼쪽)와 함께 준비한 수업자료를 보여주는 한국 해피무버들

▲ 미래 자동차에 관련된 이야기에 흥미를 보이는 중국 초등학생들
▲ 미래 자동차에 관련된 이야기에 흥미를 보이는 중국 초등학생들

해피무버들의 “석유를 대체할 수 있는 에너지가 무엇이 있을까요?”라는 질문에 자신 있게 태양 에너지로 대답하는 아이들. 중국도 초등학생 때부터 대체 에너지에 대해 교육을 하는 등 미래 에너지에 관심이 많다는 것을 간접적으로 알 수 있었습니다. 아이들은 석유를 대체하는 에너지가 필요한 이유와 태양광 전기 자동차의 원리, 미래 자동차는 어떤 연료로 어떻게 움직이게 될지 등 해피무버들의 수업을 들으며 눈망울을 반짝였습니다.

▲ 아이들에게 태양광 전기 자동차 키트 조립 방법을 알려주는 해피무버
▲ 아이들에게 태양광 전기 자동차 키트 조립 방법을 알려주는 해피무버

▲ 직접 태양광 전기 자동차 키트를 조립해보는 중국 초등학생들
▲ 직접 태양광 전기 자동차 키트를 조립해보는 중국 초등학생들

특히, 중국인 해피무버들이 태양광 전기 자동차 키트 조립 방법을 설명하기 시작하자 수업 열기가 한층 뜨거워졌습니다. 해피무버들은 자동차 키트 부품 하나하나에 대해 자세하게 알려주며 아이들이 직접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만들 수 있게 도왔습니다. 조립을 어려워하는 아이가 있으면, 한국 해피무버들이 옆에서 서툴지만, 중국어와 영어에 보디랭귀지까지 섞어가며 정성껏 설명했습니다. 언어소통은 조금 더디지만, 태양광 전기 자동차로 모두의 마음은 하나가 되고 있었습니다. 아이들이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직접 만들면서 앞서 배운 작동 원리를 이해하다 보니 어느덧 준비한 수업 시간이 막바지에 이르렀습니다.

▲ 완성된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든 중국 초등학생들과 해피무버
▲ 완성된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든 중국 초등학생들과 해피무버

▲ 완성된 태양광 전기 자동차
▲ 완성된 태양광 전기 자동차

해피무버들과 아이들이 함께 만든 태양광 전기 자동차는 태양전지를 통해 얻은 에너지로 모터를 구동해 움직이는데, 1~2분만 빛을 받으면 작동이 됩니다. 실내 백열등으로도 충전할 수 있어 아이들이 만든 자동차는 조립 완성과 동시에 바로 작동 여부를 알 수 있었습니다.

녹색 꿈을 싣고 다 같이 달려본 시간


▲ 완성된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들고 밖으로 나온 아이들과 해피무버들
▲ 완성된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들고 밖으로 나온 아이들과 해피무버들

▲ 완성된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충전하며 즐거워하는 중국 초등학생
▲ 완성된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충전하며 즐거워하는 중국 초등학생

학생들의 태양광 전기 자동차가 완성된 후 밖으로 나가 작동해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해피무버들이중국 하이난성을 방문한 이후 흐릿한 날이 많아 살짝 걱정했는데, 다행히도 교육이 진행된 날은 화창했습니다. 날이 좋아서인지 학생들도 다들 완성한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하나씩 들고 친구들과 조잘대며 밖으로 이동했습니다.

▲ 학생들이 조립을 마친 태양광 전기 자동차
▲ 학생들이 조립을 마친 태양광 전기 자동차

▲ 충분한 태양 에너지를 모으기 위해 삼삼오오 모여 충전 중인 학생들과 해피무버
▲ 충분한 태양 에너지를 모으기 위해 삼삼오오 모여 충전 중인 학생들과 해피무버

태양광 전기 자동차가 잘 작동하길 바라는 마음으로 태양에너지 충전을 시작했는데요. 조금이라도 햇빛이 더 잘 드는 곳에 너도나도 모이는 학생들의 귀여운 모습을 보며 해피무버들은 모두 흐뭇한 미소를 감출 수 없었습니다.

▲ 충전된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작동시켜보는 학생들
▲ 충전된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작동시켜보는 학생들

▲ 작동에 이상 없는지 살펴주는 해피무버
▲ 작동에 이상 없는지 살펴주는 해피무버

충전을 하기 시작한 지 1분여가 지나자 하나둘 자신이 만든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작동시키기 시작했습니다. 작동이 잘 되어 웃음꽃이 핀 아이가 있는 반면에, 작동이 잘 안 돼 울상인 아이도 있었는데요. 아이들 곁에서 지켜보던 해피무버들이 바로 도와주자 금세 웃음꽃을 피우는 아이들입니다. 학생들은 서로 자동차 경주를 하기도 하고, 비교를 해보면서 자연스럽게 미래 자동차와 친환경 에너지의 소중함과 가능성에 대해 배웠습니다.

▲ 완성된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들고 아이들과 함께 단체 사진을 찍는 해피무버들
▲ 완성된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들고 아이들과 함께 단체 사진을 찍는 해피무버들

태양광 전기 자동차를 만들고 작동시켜 보면서 태양전지의 원리와 활용에 대해 알게 된 아이들과 단원들. 또한 자동차에 다양한 연료를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는데요. 이번 해피무브 22기 중국 하이난성 태양광 전기 자동차 교육을 통해 중국 아이들은 미래 자동차에 한 걸음 더 가까워질 수 있었습니다. 녹색 세상을 위해 하이난성에서 또 하나의 봉사활동을 한 해피무버들 덕분에 녹색 중국의 모습은 한 발짝 더 가까워진 듯합니다.

영현대기자단17기 김소윤 | 공주대학교
영현대기자단17기 서지현 | 중앙대학교
영현대기자단17기 주환희 | 건국대학교
영현대기자단17기 황혜경 | 홍익대학교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