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2010.07.06] Wir sind Deutschland.

작성일2010.07.30

이미지 갯수image 21

작성자 : 기자단

 

Wir sind Deutschland.

우리는 독일이다.

 

전 세계인의 축구축제, 월드컵이 한창입니다.

힘차게 전진하는 전차군단과 함께 독일은 열정적으로 호흡하고 있습니다.

그 열정적인 순간 순간들을 담아왔습니다. 함께 보시죠!

 

Super Deutschland~ Super Deutschland !!

최강의 전차군단을 향해 보내는 힘찬 응원!

 

 

제가 사는 도시인 Wuerzburg에서는 Posthalle(우체국)에 있는

콘서트홀에 스크린을 설치하고, 사람을을 무료 입장시켜

응원도 하고 축구경기도 볼 수 있게 해놓았습니다.

매번 경기 때마다 수 많은 사람들이 모여 독일 경기를 모두 함께 봅니다.

 

 

축구선수들의 플레이를 조마조마하게 보기도 하고,

매 경기 때마다 빵빵 터지는 골에 열광하며 모두 그렇게 월드컵을 즐기고 있습니다.

 

 

독일의 응원 복장!!!! 국기의 색깔인 검정,빨강,노랑을 다채롭게 활용하여

 자신의 개성을 잘 살립니다.

 

      

 

경기가 끝나면 길거리에 많은 인파가 쏟아져 나와 승리의 기쁨을 만끽합니다.

거리는 사람들의 환호와 노래 소리, 부부젤라 소리,

자동차의 크락션 소리로 축제분위기를 자아냅니다.

 

 

아, 독일 국기만 걸쳐도 멋이 나는 오토바이 청년,

승리의 밤만큼 기분좋게 달리기 좋은 날도 없겠죠

 

이번 월드컵에서, 뺴놓을 수 없는 것. 부부젤라!!!!! 

이번  월드컵을 계기로, 응원도구의 왕으로 자리잡았답니다.

 

  

이렇게 센스있게 독일 국기 비키니를 입은 아름다운 여성분,

오늘의 베스트 드레서로 뽑고 싶습니다!

 

 

모두가 이렇게 어울려서 함께 한다는 것. 월드컵이 우리에게 주는 또 하나의 선물입니다.

축구를 잘 모르는 사람도 모두 함께 선수들을 응원하고,

승리도 패배도 함께, 기쁠 때도 슬플 때도 함께 하는 모습이

전 세계인의 축구축제, 월드컵의 베스트 컷입니다.

 

 

위의 모든 사진의 저작권은 RadioGong에 있습니다.

(http://bilder.radiogong.com/index.phptwg_album=Partybilder)

  

 

 

관련기사보기

 

세계로 뻗어 나가는 현대, 독일 그리고 월드컵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