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현대차의 글로벌 이미지, 나는 주재원이다.

작성일2011.08.31

이미지 갯수image 7

작성자 : 기자단

 

 러시아에서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현대자동차 쏠라리스’. 넉 달 연속으로 러시아 베스트 셀링카에 오를 수 있었던 뒷 배경에는 러시아 현지에서 쏠라리스와 함께 달려온 러시아 판매법인의 주재원의 노력이 깃들여 있었다.

 

영현대가 현대자동차 러시아 판매법인에서 만났던 주재원은 오재욱 부장. 그의 밝은 인상과 자신감 넘치는 말투에서 자신이 주재원으로서 일하고 있는 것에 자부심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 주재원은 상승과 하락을 몇 번이나 거친 역동적인 시장 중 하나인 러시아 시장에서 판매와 물류 그 외에도 마케팅이나 상품관련 업무, 재경 등 다양한 부서에서 일하고 있다.

 

 

 해외 판매법인에서 주재원으로 생활하는 사람들은 현지 언어를 완벽히 구사 할 것만 같다. 하지만 오재욱 과장은 그 편견을 깨뜨렸다. 그의 노력과 도전정신이 그를 러시아에 적응하도록 만들어 준 것이다. “제 경우에는 기존에 타 지역에서 주재원 생활을 하다가 그 경험을 바탕으로 러시아 현대자동차의 위상과 판매력을 강화시키기 위해 합류하게 되어, 러시아에서 주재원 생활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아무래도 현지 언어를 할 수 있다면 주재원으로서 생활하는데 유리하겠지만 언어를 잘하지 못해도 자신의 노력과 도전적인 정신만 있다면 극복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해외 주재원은 기업에서 해외에서 기업의 이미지를 판가름하는 역할을 맡고 있다. 그만큼 주재원들에게 부담이 될 수도 있지만 오히려 그들은 자신이 기업을 대표한다는 것을 자랑스러워 했다. “주재원 생활을 하면서 가장 자랑스러웠던 것은 자신이 타지에 와서 현대자동차를 대표해서 일하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 한국의 위상을 높이고 있다는 것, 한국의 좋은 이미지를 전파한다는 것이 자랑스럽게 여겨지고 가장 큰 보람이라고 생각합니다.”

 

기업에서 근무하고 있는 사람들이면 누구나 한번쯤 해외에서 근무해보고 싶을 것이다. 해외 주재원의 경쟁률이 그 사실을 입증하고 있다. 해외 주재원이 되기 위한 경쟁률은 굉장히 높다. 많은 기업인들이 해외 생활을 하면서 자신의 역량도 키우고 경험도 쌓고 싶어하기 때문이다. 현대자동차 직원들 사이에서도 해외에서 일을 하고 싶어하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그 자리는 한정적이기 때문에 많은 기업인들이 해외에서 근무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그렇다면 해외 주재원들에게는 어떤 혜택이 있을까 주재원들은 낯선 타지에 정착을 해야만 하기 때문에 안정적인 정착을 할 수 있도록 주거나 차량, 자녀의 교육까지 지원이 된다. 해외 주재원들에게 이러한 혜택들이 있지만 모든 해외 주재원들이 같은 혜택을 받는 것은 아니다. 주재원들이 정착하기 힘든 곳이나 인프라가 구축이 잘 되지 않은 곳이 있기 때문에 이렇게 지역에 따라서 차등적으로 혜택을 주게 되기 때문이다.

 

 

 해외 주재원들이 좋은 성과를 얻는 것처럼 많은 대학생들이 주재원이 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오재욱 과장 역시 대학생활을 거쳐 지금의 현대자동차 러시아 주재원이 되기까지 같은 과정을 거쳤을 것이다. 그에게서 주재원이 되기 위해 갖추어야 할 역량에 대해 조언을 들을 수 있었다. “먼저, 마음가짐이 긍정적이어야 합니다. 이런 낯선 지역에서 나를 배타적으로 볼 수도 있고 문화적으로도 오해를 받을 수도 있겠지만 그런 문제 하나하나에 신경을 쓰기보다 긍정적으로 생각할 수 있어야 합니다. 영어실력도 기본적으로 갖추어야 하고 마지막으로 해외 주재원이 되면 가족들도 함께 넘어오게 되는데 가족이 해외에서 잘 정착할 수 있도록 가족에 대한 관심도 많이 가져야 합니다. 이런 것들을 얼마나 잘 해낼 수 있느냐는 개인의 노력과 역량에 따라 달라지겠죠.”

 

     긍정적인 마음가짐과 자신의 일에 대해 자부심을 갖고 있는 해외 주재원, 오재욱 부장. 그의 새로운 생각과 새로운 가능성은 무엇일까. “러시아 공장이 작년에 준공되었습니다. 러시아에서 생산되고 있는 차가 타 브랜드보다 동급보다 훨씬 우수하다는 것을 많이 보여주고 있고 느끼고 있습니다. 시장을 이끌어 가면서 러시아 내에서 수입차 브랜드 중 판매 1위를 했기 때문에 현대자동차가 양적인 성장을 하기도 했지만 우수한 제품을 러시아 고객에게 우수한 제품을 제공함으로써 질적인 성장까지 하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타 브랜드와 차별화가 된다는 것이 새로운 생각과 새로운 가능성이라고 생각합니다.” 우리는 그를 통해 러시아 판매법인의 긍정적인 미래를 생각할 수 있었다.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