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사랑의 맹세, 대만의 결혼식 현장에 가다!

작성일2012.11.28

이미지 갯수image 13

작성자 : 기자단


안녕하세요 대만에 생생한 소식을 전해드리는 영현대 기자단 서우리입니다. 얼마전 저는 대만 친구 초대로 친구의 사촌누나의 결혼식장에 가게 되었답니다. 여러분에게 결혼은 어떤 의미인가요 제가 생각기에, 결혼은 모든 나라의 사람들에게 일생일대 가장 소중한 시간인 것 같습니다. 또한 결혼식은 그 나라의 문화를 담고 있기도한데요. 지금부터 대만의 결혼식에 함께 가보실까요




10월 28일. 까오슝의 한 결혼식장입니다. 처음 결혼식장에 도착했을때 든 생각은 결혼식장이라기보다는 음식점에 가깝다는 생각이 들었답니다. 결혼식장 앞에는 신랑 신부를 태우고 온 웨딩카가 보이네요. 중화권인 대만은 중국과 마찬가지로 ‘붉은색’이 복을 가져온다고 생각하는데요. 그래서 그런지 웨딩카 장식도 온통 빨간색이랍니다. 귀여운 신랑신부 인형이 인상적이네요. 결혼식은 12시 반에 예정되어있었는데요. 시간이 가까워올수록 많은 손님들이 결혼식장을 찾았답니다.






결혼식장 안에도 온통 빨간색이지요 특히 신랑 신부의 부모님과 가까운 친척들은 우리나라 사람들이 한복을 입는 것처럼 빨간옷을 입는답니다. 결혼식장에는 신랑 신부의 웨딩사진이 있네요. 대만사람들은 어떻게 웨딩사진을 찍는지 보실까요 우리나라와 별반 다르지는 않네요! 대만에도 역시 축의금 문화가 있습니다. 다른 점은 ‘홍바오’라는 붉은색 봉투에다가 축의금을 넣는다는 것입니다. 붉은색이 복을 많이 가져오길 바라는 마음과 신랑신부의 축복하는 의미랍니다.




애정남에서도 나왔던 축의금! 가끔 애매~할때가 있죠. 대만사람들은 어떻게 낼까요 대만 친구 말에 따르면, 신랑신부와의 관계에 따라서도 축의금 금액이 달라지지만, 어떤 음식이 대접되는냐에 따라서도 달라진다고 하네요. 그래서 그런지 대만의 청첩장에는 결혼식날 대접되는 음식이름들이 쭉 적혀있답니다. 그래도 축의금은 마음이 더 중요하죠! 축의금외에도 웨딩쿠키와 케익을 선물하기도 한답니다. 저와 함께갔던 친구들은 대만 전통 과자를 선물했어요.




이곳이 바로 결혼식이 진행되는 현장이랍니다. 정말 곳곳에 온통 붉은 색으로 데코해놨군요! 오랫만에 만난 친지들과 친구들이 반갑게 인사를 나누고 서로의 안부를 물어보느라 결혼식장은 화기애애했답니다. 결혼식에 참석하기위해서 다들 각지에서 왔다고해요. 우리나라보다는 덜 엄숙하고 시끌벅적한 느낌이었답니다. 가족행사에 더 가까운 느낌이었어요. 자 이제 본격적인 예식이 시작한다는 사회자의 말이 들리고 다들 착석을 했답니다.




결혼식이 시작하면 신랑과 신부가 동반입장합니다. 친구들과 가족들은 요란한 폭죽을 터뜨리는데요. 액운을 쫒고 새로운 시작을 앞둔 신랑신부를 축하하는 의미라고 하네요. 입장하고 무대에 올라가서 결혼식에 참석해준 가족 친지들에게 감사인사를 합니다. 따로 주례 없이 사회자의 코믹한 진행으로 분위기는 한껏 달아오릅니다. 이때부터 본격적으로 식사가 시작되는데요. 특별한 의식 없이 바로 식사로 들어가는 것을 보고 갸우뚱하기도 했답니다.




신랑신부는 무대에서 '희주'라는 화합주를 함께 나눠마십니다. 백년해로하라는 의미가 담긴 술이라고 해요. 식사를 하면서 신랑 친구측이 준비한 깜짝 이벤트를 감상하기도 했답니다. 양가 부모님들도 즐거워하는 모습이었습니다. 누구보다 신랑 신부가 제일 행복해보이네요!




식사하는 도중에 신랑 신부는 친지들에게 인사를 올리고 함께 홍주(포토주)를 나눠마시고 친지들에게 덕담을 듣습니다. 아들딸 골고루 낳고 평생 백년해로하라는 어르신들의 말씀은 우리나라와 같아요. 신랑의 얼굴에서 미소가 떠나지 않네요. 두 사람의 행복한 모습이 정말 보기 좋았답니다. 또한 신랑 신부는 어린아이들에게는 사탕을 나눠줍니다.




결혼식이 끝나고 남은 음식을 담아갈 수 있는 비닐봉지가 제공됩니다. 체면을 중시하는 우리나라와는 달리 실속을 챙기는 대만사람들이랍니다. 결혼식이 끝나고 돌아가는 길에 신랑 신부가 사탕을 나눠주면서 함께 기념사진도 찍으면서 마무리가 되는데요. 따로 폐백같은 것은 없답니다. 우리나라와는 다르죠 식이 끝나고 초대해주신 신부측 부모님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으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맛있는 음식도 마음껏 먹고, 대만의 문화가 녹아있는 결혼식도 보게되어 기분이 좋았답니다.




대만 결혼식을 보셨는데요. 어떠셨나요 우리나라와는 다른 결혼식 풍경이 신기하기도하고 재미있기도합니다. 정말 결혼식에는 그 나라의 문화와 풍습이 모두 묻어나는 것 같아요! 그래도 어느나라나 신랑신부의 행복한 미래를 축복하는 모습은 같네요. 신랑신부의 영원한 사랑을 축하하며 오늘 기사는 여기서 마치도록하겠습니다. 다음에 또 만나요~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