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해피무브인니] All about 인도네시아

작성일2014.03.07

이미지 갯수image 16

작성자 : 기자단


'미래의 해피무버들을 위한 안내서'


해피무브 12기 인도네시아 홍보단원이 된 영현대 3인방은 패기 넘치게 '미래의 해피무버들을 위한 안내서'가 될 기사들을 써내겠다고 다짐했다. 12박 13일의 일정 동안 '미래의 해피무버들을 위한 안내서'의 초석인 기획안을 밤마다 뒤적이며 열심히 취재해왔다.


본 안내서는 각각 기사로 따로 나와 있지만 연결해서 모두 볼 때 그 진가가 발휘되는 바, 모든 기사의 링크를 한데 모으는 All about Indonesia 기사를 작성하게 되었다. 아무쪼록 본 안내서를 통해 미래의 해피무버를 꿈꾸는 이들이라면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를 많이 얻길 바라며 이미 다녀온 독자들이라면 기사들을 통해 추억을 떠올려 보길 바란다.

 

 


해피무버로서 시작! 영현대가 발대식 및 2박 3일간의 오리엔테이션 현장을 함께 하며 취재했다.  해피무버들의 시작을 엿볼 수 있는 발대식 기사

[해피무브인니] 해피무브 12기 발대식 ㅣ IT'S MY MOVE
기사 보러 가기 ->  http://young.hyundai.com/hun0063View.do?gpostSeq=21709


 

 

본격 해피무버들의 봉사 이야기! 흔한 건축봉사 현장이라고 그럴 리가! 건축현장을 누비는 해피무브 12기 인도네시아 히든카드들의 이야기와 함께 해피무브 건축봉사 현장을 담은 기사


[해피무브 인니] 해피무브 히든 카드 건축봉사 현장
기사 보러 가기 -> http://young.hyundai.com/str0005View.do?gpostSeq=21881

 

 


 
최초 공개! 해피무버들의 가방 속을 공개합니다! 미래의 해피무버들의 짐 싸기 고민을 조금이나마 덜어 줄 수 있도록 해피무버들의 가방 속을 속속들이 소개하는 기사


[해피무브 인니] 해피무브의 가방 속을 살펴보자
기사 보러 가기 -> http://young.hyundai.com/str0005View.do?gpostSeq=21884

 

 


 
런닝맨이 인도네시아에 떴다! 개성 넘치는 단원들이 하루 동안 런닝맨이 되었다. 타만 미니 민속공원을 구석구석 누비며 미션을 통해 인도네시아의 문화를 소개하는 기사


[해피무브 인니] 해피무브 런닝맨 인도네시아 레이스
기사 보러 가기 -> http://young.hyundai.com/str0005View.do?gpostSeq=21835


 

 

인도네시아의 한 초등학교에서는 해피무버들이 머무는 동안 '안녕', '치카푸카' 등 정겨운 한국어와 노랫소리가 울려 퍼졌다. 바로, 해피무버들이 선생님이 되어 아이들과 함께 했기 때문이다! 해피무버들의 열정 넘치던 교육봉사 모습을 담은 기사


[해피무브 인니] 해피무버, 일일 선생님이 되다!
기사 보러 가기 -> http://young.hyundai.com/str0005View.do?gpostSeq=21919


 

 
무려 80여 명이 12박 13일 동안 함께 생활하는 해피무브. 그 기간 동안 어찌 이야기가 생기지 않을 수 있을까. 수많은 에피소드들 중 영현대가 엄선한 4가지 에피소드를 포토 카툰으로 전한다. 게다가 해피무버들이 알면 좋을 만한 깨알 팁까지! 모두 얻어 갈 수 있는 기사


[해피무브 인니] 2014 인도네시아 해피뭅툰
기사 보러 가기 -> http://young.hyundai.com/str0005View.do?gpostSeq=21934

 

 

 

미래의 해피무버를 꿈꾸는 이들은 궁금할 것이다. 어떻게 해야 해피무버가 될 수 있는 것인가! 그래서 영현대가 준비했다. 해피무브 단원 중 필승합격 노하우를 가지고 있는 네 명의 단원을 선발하여 인터뷰하고 그들의 합격기를 기사로 담았다.


[해피무브 인니] 해피무버가 말하는 해피무브 합격하기
기사 보러 가기 -> http://young.hyundai.com/str0005View.do?gpostSeq=22067


 

 

해피무버는 모두 대학생들이다 팀마다 한 분씩 계시는 '멘토'님들은 현대자동차 및 계열사에서 근무하고 계신다. 12박 13일간 해피무브 단원이 되어 어떤 해피무버들보다 유쾌하고 따뜻한 모습을 보여주신 꽃보다 멘토님들을 소개한다!


[해피무브 인니] 꽃보다 멘토
기사 보러 가기 -> http://young.hyundai.com/str0005View.do?gpostSeq=21922

 

 

 

왠지 궁금한데 과연.. 그 많은 짐을.. / 힘찬 발걸음들이.. 해피무버들의 짐 총량부터 해피무버의 하루 발 걸음 수까지. 엉뚱한 생각에서 시작한 수치로 보는 해피무브 인도네시아! 인도네시아에서 해피무버들의 활동을 수치로 재미있게 풀어냈다.


[해피무브 인니] 수치로 보는 해피무브
기사 보러 가기 -> http://young.hyundai.com/str0005View.do?gpostSeq=22061

 

 


 
인도네시아에서 많은 기대와 환영 속에 현대-코이카 드림센터 개교식이 열렸다고 합니다. 개교식 현장과 현대-코이카 드림센터에 관한 자세한 소식은 현장에 연승우, 황도이 리포터 연결해 들어보겠습니다.

연승우, 황도이 리포터!

<현대-코이카 드림센터 개교식 및 현대-코이카 드림센터를 소개하는 기사>


[해피무브 인니] 햅뭅늬우스 ㅣ 현대-코이카 드림센터 개교식
기사 보러 가기 -> http://young.hyundai.com/str0005View.do?gpostSeq=22014

 

 


 
해피무버들이 12박 13일간 쌓은 추억 속엔 인도네시아와 친구들이 함께 한다. 서로가 신기했던 첫 만남부터 말이 통하지 않아도 친구가 될 수 있음을 알게 된 마지막 순간까지. 해피무버와 인도네시아 친구들이 마음을 나누는 과정을 기사로 담았다.


[해피무브 인니] 반도에서 온 그대
기사 보러 가기 -> http://young.hyundai.com/str0005View.do?gpostSeq=21974

 

 


 
너의 곡소리가 들려~, 해피무브의 3대 임무 건축봉사, 교육봉사, 문화공연 중 그 마지막! 문화공연을 위해 해피무버들은 밤마다 복도에 모여 연습을 멈추지 않았다. 유달리 몸이 뻣뻣한 동완이의 곡소리가 밤마다 울려 퍼졌다는 후문이.. 몸치 동완이의 성공적인 문화공연을 위한 연습기를 기사로 담았다. 동완이는 몸치 탈출에 성공했을까 문화공연 전체를 볼 순 없나 기사로 확인하시길…


[해피무브 인니] 몸치 동완이의 문화공연 연습기
기사 보러 가기 -> http://young.hyundai.com/str0005View.do?gpostSeq=21994

 

 


 
시작이 있으면 끝도 있는 법. 하지만 아쉬운 마음은 감출 길이 없다. 12박 13일간의 짧은 일정을 마치는 해피무버들을 위한 '서프라이즈' 영상부터 솔직한 마음을 담은 롤링페이퍼까지 해피무브 12기 인도네시아의 마지막을 담은 기사.


[해피무브 인니] Adios, Indonesia(아디오스, 인도네시아)
기사 보러 가기 -> http://young.hyundai.com/str0005View.do?gpostSeq=21970
 

 


해피무브가 끝났다고 끝난 것일까 아니다. 해피무브의 진가는 파견 이후에 알 수 있다고 하는데.. 해피무브 이후, 단원들의 모습을 담은 영상기사.


[해피무브 인니] 해피무브, 그리고 그 후
기사 보러 가기 -> http://young.hyundai.com/str0005View.do?gpostSeq=21997

 

 

이렇게 총 14개의 기사를 모두 읽으면 '미래의 해피무버들을 위한 안내서'를 정독했다고 볼 수 있다. '정독'할 시에 그 효과가 배가 된다고 하니 기사를 띄엄띄엄 읽었다면 챙겨 보길 권장한다. 누군가 에겐 안내서가 되고 또 누군가에겐 추억의 길라잡이가 될 기사들을 이제는 마무리하려고 한다.  Adios, Happy move 12th Indonesia!(아디오스, 해피무브 12기 인도네시아!)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