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가구를 만드는 회사 편백촌의 청년 CEO 인터뷰

작성일2017.12.20

동영상 플레이 시간movie 00:02:58 이미지 갯수image 0

작성자 : 권택민

목공 공예에 관심 있는 대학생들은 주목하라! 나만의 디자인으로 좋은 가구를 만들고 싶다는 욕심 하나로 가구 공방 대표까지 성장한 남자가 있습니다. 바로 편백나무로 가구를 만드는 회사 '편백촌'의 20대 대표 기원간 씨 입니다. 창업의 어려움부터 고객이 만족하는 제품을 만들어내기까지! 그의 생생한 창업스토리, '편백촌' 대표 기원간 씨의 이야기를 들어봅시다.


영현대기자단15기 권택민 | 연세대학교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