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움직임을 잡는다! - PANNING기법

작성일2010.05.21

이미지 갯수image 6

작성자 : 기자단
[단비의 사진강좌-1]


움직임을 잡는다! - \'PANNING\'기법


한 ‘순간’만을 보여주는 사진! 따라서 피사체의 속도가 얼마나 빠르던 간에 사진 속 대상은 늘 ‘정지’되어 보이는 문제가 있습니다. 과연 빠르게 달리는 자동차! 카메라로 어떻게 그 속도까지 표현할 수 있을까요


 

혹시 보셨나요

2차원의 사진 속에 있는

달리는 자동차의 생생한 움직임 !

 

PANNING!

 

 

카메라가 피사체의 움직임에 맞추어 따라가며 찍는 방법을 말합니다.

 

 

 

이 때, 배경은 속도감 있게 흐르는 것처럼!

실제로 빠르게 움직이던 피사체는 정지되어 보입니다.


따.라.서

 

이론상으로는 피사체가 정지되어 있지만

결과적으로는 피사체가 흐르는 배경을 따라

빠르게 움직이는 효과를 낼 수 있습니다!

 

 

 

 자, 그럼 PANNING 어떻게 찍을까요

 

 

피사체의 위치합니다.

셔터를 누르려는 지점에 미리 초점을 맞춰둡니다.    

셔터스피드는 느린 속도로 설정하고,

   그에 따라 조리개도 미리 맞춰 적정 노출값을 지정합니다.

   (피사체속도에 맞춘 셔터스피드, 보통 1/15~1/60의 중속셔터가 주로 이용됩니다.)

피사체의 움직임에 따라 카메라를 이동합니다.

가장 적절한 순간에 셔터를 누릅니다.

 

 

 

참 쉽죠잉~ ^^

 

 

여기서 잠깐!

 

셔터스피드 : PANNING에서 ‘너무’ 느린 셔터스피드는 곤란합니다.

                    배경 뿐 아니라, 찍으려던 대상까지도 놓쳐

                    흐리게 표현될 수 있기 때문이죠.

(제 경험상, 달리는 사람은 1/15, 자동차는 1/125 정도가 좋은 것 같습니다.

 위의 사진들은 자작자동차 대회의 사진이구요, 셔터스피드는 1/100입니다.)

 

삼각대사용 : 배경은 흔들리지만 피사체는 정확하게 초점이 맞아야 합니다.

                    따라서 삼각대를 이용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흔들림보정 : (렌즈) 니콘은 VR, 캐논은 IS 라고 하는 흔들림 보정 기능을 적절히

                    사용하여 패닝샷에 효과를 더할 수 있습니다.

 

 

(위의표는 추천하는 바로 참고하시고 반드시 표에 나온대로 설정하실 필요는 없습니다.

 그 밖에, 미놀타는 AS, 파나소닉은 MEGA O.I.S 라는 보정 기능이 있습니다.) 

 

위의 표에서 알 수 있듯이 패닝샷은 좌우 수평으로 움직이며 촬영하는 것이기 때문에 일반적인 흔들림 보정기능(상하좌우)은 OFF로 놓는 것이 좋습니다. 망원계열의 IS L렌즈와 니콘의 경우 상하보정만 해당하는 기능이 있기 때문에 각각 모드 2와 Normal을 설정하고 패닝 촬영을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사람에 따라서 IS를 ON으로 해놓을 때 오히려 좋다는 의견도 있고, 상하보정 기능인 모드 2역시 패닝촬영에 도움이 안된다는 의견도 있기 때문에 직접 촬영해보시고 적절한 모드를 선택하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촬 영 횟 수 :  한 번의 촬영만으로 반드시 원하는 사진을 얻기란 어렵습니다.

                     피사체의 속도와 방향, 화면구성, 셔터찬스 등이 완벽히 맞아야

                     하기 때문이죠. 당연히 여러 번의 촬영이 꼭 필요합니다

 

- 정확한 셔터찬스를 놓쳤네요;; 

- 피사체속도와 셔터스피드가 완벽히 맞지 않았군요;

 

 

무엇보다 가장 중요한 것은!

 

이론보단 직.접. 카메라를 들고 찍으면 찍을수록 잘 찍을 수 있다는 것입니다!


 

 


자! 그럼 이제 여러분도 찍어보세요~~ ^^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