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서예+현대=캘리그래피

작성일2010.06.10

이미지 갯수image 11

작성자 : 기자단

서예+현대=캘리그래피

 

 

여러분들은 서예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나요

 

붓               

                            먹물...

 

.....

 

할아버지!

 

할아버지!

 

할아버지!

 

할아버지!

 

할.아.버.지!

 

 

 헉......할아버지라뇨.......

 

여길 잠시만 주목해 주세요~

 

제가 사실 서예에 대해 좀 알고 있거든요!

 

전 서예문자예술학과를 다니는 대학생 새내기입니다~할아버지가 절대 아니죠^^*

 

우선 서예학과에 대해 설명을 좀 해드릴게요~

 

서예문자예술학과는 수업이 정통서예캘리그래피라는 수업으로 크게

 

나뉘는데요~

 

 

  

(왼쪽은 정통서예-제가 신입전때 쓴 부끄러운 작품이에용ㅋㅋ 오른쪽은 캘리그래피)

 

 

정통서예는 ‘서예’하면 쉽게 생각하는 붓과 먹으로 글씨를 쓰는 수업이고요~

 

캘리그래피라는 새로 생긴 지 얼마 되진 않지만 빠른 속도로 성장하고 있는 서예

 

분야입니다.

 

붓과 먹물을 이용하는 것은 물론이고 붓이 될 수 있는 모든 물건과 때로는 물감을

 

사용해 글자를 디자인하는 것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같은 서예지만 정통서예와 캘리그래피는 확연히 차이가 나죠

 

이렇게 간단하게 정통서예와 캘리그래피를 나눠봤는데요~

 

혹시 알고 있었나요

 

정통서예와 캘리그래피의 차이는 수업방식에 있어서도 차이가 있답니다~

 

 

 

(위는 정통서예수업, 아래는 캘리그래피 수업입니다~)

 

 

위의 사진에서 볼 수 있듯이 정통서예는 교수님이 학생들을 한명한명 체본을

 

써주시고 그 체본을 연습하는 수업이지만, 캘리그래피는 학생중심의 수업으로

 

교수님이 주제를 주시면 구도를 잡아 전지크기의 화선지에 작품을 만들고 발표를

 

하는 방식의 수업입니다.

 

 

 

(왼쪽은 정통서예 체본이고 오른쪽은 제가 디자인한 글씨입니다^^*)

 

 

서예과가 있다는 사실 조차 모르는 당신!!

 

‘서예과를 왜가’라고 말하는 당신!!

 

‘서예과 나와서 뭐해’라고 생각하는 당신!!

 

을 위해~

 

저희과 동기들을 취재했습니당 ^__________^

 

 

 

1. 서예과엔 왜 지원했나요

 

이정화(20) - 부모님이 서예학원을 하셔서 어렸을 때부터 서예를 배웠다.

자연스럽게 서예를 좋아하게 되었고 서예과에 지원하게 되었다.

 

박예나(23)-초등학교 때 서예를 처음 접하고 재미를 가지고 배우게 되었다.

그 후 중고등학교 때 시간과 여건상 서예를 그만뒀지만 마음속에선 서예생각뿐이었다.

고3때 서예과를 지원했다가 아깝게 떨어진 후 다른 학교에 다니면서도

계속 서예과에 가고싶다는 생각을 가지고 지냈다.

전문대 졸업 후 서예과에 다시 지원하고 싶단 마음을 확정지었고

늦은감이 있다는 생각은 했지만 꼭 하고 싶었기 때문에 도전했다.

 

위에 인터뷰한사람들뿐만 아니라 많은 서예과 학생들은 서예과에 오기위해서

열심히 땀흘려가며 글씨를 썼답니다~

 

 

 

2.정통서예와 캘리그래피 수업의 다른점은 뭐가 있을까요

 

엄유진(21)-과거에 써놓은 글씨체를 배워 따라 쓰는 것이고

캘리그래피는 현대의 사람들이 자신의 개성과 성향을 살려서 창조하는 것이다. 

 

정통서예와 캘리그래피는 한단어로 모사(模寫)창조(創造)라고 표현할 수 있겠네요^^*

 

3.그럼 앞으로의 진로는 어떻게 계획하고 있나요 

 

김지원(20)-정통서예를 열심히 해서 대회도 많이 나가고 학원도 차리고 싶고 캘리그래퍼도 되고 싶다.

 

김혜연(20)-앞으로 계속 서예를 하고 싶고 기회가 된다면 대학원도 가고 싶다.

졸업을 하면 대회도 많이 나가고 작품 활동도 많이 하고 싶다.

 

제 동기들이 얼마나 서예를 사랑하는지 느껴지지 않나요

 

그렇지만 저희들은 서예를 사랑할 수밖에 없는 비밀이 있습니다.

 

바로바로~~~~~

 

우리 교수님들!!

 

 

 

 

(위는 박영진 교수님 아래는 이상현 교수님)

 

항상 뒤에서 밀어주시고 앞에서 이끌어 주시는 교수님이 있어 저희도 성장하고

 

발전하는 것을 느끼기 때문에 저희가 서예를 사랑할 수밖에 없지 않을까요

 

어떠셨나요 이제 서예에 대해 조금은 이해 할 수 있으시겠나용

 

여러분도 앞으로 저와 같이 서예의 매력에 빠져~ 보시렵니까^^*

 

 

(단체사진)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