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재봉틀없이 손쉽게 따라하는 목베개 만들기!

작성일2010.10.10

이미지 갯수image 11

작성자 : 기자단

 

흔한 선물은 싫고, 그렇다고 대충 챙기는 선물은 싫다면 손재주는 많은데 딱히 무얼 만들지 모르겠다면

그래서 준비했다! 재봉틀없이 손바느질로 쉽게 만드는 나만의 목베개 만들기! 지금부터 차근차근 따라해보자.

 

 

 

STEP1 . 재료준비

재료라고해서 거창할 것도 없다. 원하는 패턴이 들어간 천과 바늘, 실, 그리고 베개 속을 채워줄 솜을 준비한다.

천은 집에서 입지않는 티셔츠나 커텐 등 리폼해서 사용 할 수 있는 재료도 좋다.

 

 

 

 

 

 

STEP2. 목배게 패턴그리기 , 재단

볼펜보다는 천위에 잘 그려지는 싸인펜이나 네임펜으로 재단할 목배게 모양을 그려준다.

물론 겉으로 보이지 않게 천 뒷면에 그려주는 쎈스정도는 발휘해주자. 앞, 뒷면 2장을 그려줘야 하는 것도 잊지말길.

재단을 할 때에는 패턴에서 바느질 할 공간을 2cm정도 남겨두고 잘라준다. 바느질후에 뒤집을 것 이기 때문에 재단을 할 때 너무 신경써서 자르지 않아도 된다.

 

 

STEP3. 창구멍을 남기고 바느질하기

재단이 끝났다면 바느질을 할 차례. 재봉틀없이 손바느질로 할 것이기 때문에 앞, 뒷면이 잘 포개지도록 두고 위의 사진처럼 2장의 천 중앙에 표시를 해두고 고정을 시켜준 상태에서 바느질 한다. 그래야 나중에 2장의 천이 잘 포개지지 않았을 때, 제자리를 찾기 쉽다.

또한 솜을 넣어줄 창구멍을 5cm정도 남기고 박음질 해주는 것도 절대 잊지 말자!

 

 

 

STEP4. 창구멍으로 뒤집기

박음질이 끝났다면 미리 만들어둔 창구멍으로 목배게의 무늬가 보이도록 뒤집어준다. 이 때, 목부분이 주름진다면 안쪽의 곡선부분에 가위집을 내준다.

 

 

STEP5. 솜넣고 공구르기로 마무리

이제 마지막 단계인 솜넣고 마무리하기이다. 솜은 많이 넣으면 단단해서 좋지만 너무 딱딱해서 불편할수도 있으므로, 적당히 목에 둘러보면서 넣어준다. 솜을 다 넣었다면 공구르기로 깔끔하게 창구멍을 막아준다.

 

 

완성된 목배게의 모습! 바느질을 잘하지 못하는 초보들도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나만의 목배게 만들기!

친구나 가족, 또는 연인에게 선물하기에도 좋고, 또는 자신에게 주는 자신만의 특별한 선물()이 될 수도 있다.

집에있는 재료를 이용해서 나만의 목배게 만들기에 도전해보자.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