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이제 웹에서 모든걸 다 하자 - 웹기반 클라우드 서비스

작성일2011.04.26

이미지 갯수image 9

작성자 : 기자단

 

 

 

 

파워포인트, 엑셀, 포토샵 등 대학생들이 자주 사용하는 프로그램들, 하지만 이런 프로그램들은 결정적으로 가격이 비싸 정식 제품을 구입하기란 쉬운일이 아니다.

 

 대부분의 학생들은 학교 등 정식 구매한 곳에서 쓰거나 불법 다운로드를 받곤한다. 특히 사진 편집 프로그램 또는 동영상 편집 프로그램은 가격도 가격이거니와 성능 문제로 넷북 등에서는 사용이 어려운 형편이다.

 

 

이런 프로그램들을 어떤 컴퓨터에서든 그것도 무료로 사용할수있다면 어떨까 대학생들에게 알맞은 웹기반 프로그램인 클라우드 소프트웨어들을 소개하고자 한다.

먼저 클라우드 컴퓨팅이란 무엇일까

 

 

클라우드 컴퓨팅

 

 

클라우드 컴퓨팅(cloud computing)은 인터넷 기반(cloud)의 컴퓨팅(computing) 기술을 의미한다. 인터넷 상의 유틸리티 데이터 서버에 프로그램을 두고 그때 그때 컴퓨터나 휴대폰 등에 불러와서 사용하는 웹에 기반한 소프트웨어 서비스이다. - 출처 : 위키백과

 

내 컴퓨터에 오피스 같은 소프트웨어가 없어도 인터넷에 연결해 워드프로세서, 스프레드시트, 프레젠테이션 같은 파일을 만들고 볼 수 있다는 것. 뉴스나 개발자들 사이에선 이런 기능을 SaaS(software as a service)라고 부르곤 한다.

 

 

국내외적으로 이미 웹기반 서비스를 이용하여 많은 작업들이 이루어지고 있다. 이유인즉 웹오피스가 오프라인 오피스에 비해서 데스크탑 환경 뿐만 아니라 스마트폰, 태블릿, 넷북 등  어디서든지 작업이 가능하다는 장점과 데이터를 PC에 저장하는 것이 아닌 웹에 저장해 간편하다는 점이다. 단점 역시 존재 하는데 웹에 저장되기 때문에 보안에 대한 문제는 우려되는 대목이다.

 

 


클라우드 서비스 추천 사이트

 

 

 

- 문서

 

 

1) 구글 문서도구

 

http://docs.google.com/

 

 

 

 

웹기반 프로그램의 대표격인 사이트.

Ms Office를 대체할 수 있는 문서, 스프레드시트, 프레젠테이션 등 대학생들은 물론 직장인까지 유용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에서 사용이 바로 가능하다는 것도 장점이다.

 

 

2) 네이버 워드

 

 

http://inside.naver.com/naverword

 

 

 

 

 

 

네이버에서 서비스하고 있는 네이버 워드는 아래한글의 Hwp 파일을 읽어들일 수 있다는 장점과 네이버의 공유 사이트인 N드라이브와 연동이 가능해 편리한 것이 장점이다. 간단한 템플릿들도 있어 손쉬운 문서 작성을 돕는다.

 

 

3) 스프링노트

 

http://www.springnote.com/

 

 

 

 

 

Nc 소프트에서 서비스하고 있는 스프링노트는 파일첨부는 물론 공유 개방, 그리고 그룹 작업이 편하며 특징으로는 스마트 폰에서 사용할 수 있는 전용App이 있어 PC와 스마트폰을 번갈아 가며 작업할 수 있어 편리하다.

 

 

 

- 사진

 

 

 

1) pixlr

 

http://pixlr.com/editor/

 

 

 

포토샵과 상당히 유사하며 대부분의 기능들을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2) Phoenix Image Editor

 

 

 

 

 

3) Photoshop express editor

 

http://www.photoshop.com/

 

 

 

 

이미지 편집의 원조 격인 포토샵도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한다. 계정을 만들어야 하는 것이 단점이지만 무료다. 메뉴가 본래 포토샵과는 조금 차이가 있는 반면 기능을 대부분 활용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 영상

 

1) flaon

 

www.flaon.com/

 


 

윈도우 무비메이커와 유사한 프로그램. 웹기반으로서는 상당한 편의를 제공한다. 동영상을 자르거나 배경음만 입히는 등 간단한 작업을 할때 특히 유용하다.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