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하얀 국물의 반란 '나가사끼 짬뽕' 만들기

작성일2011.11.10

이미지 갯수image 13

작성자 : 기자단

 

 최근 꼬꼬면, 나가사끼 짬뽕, 기스면 등 기존 라면과 다른 하얀 국물의 라면이 열풍을 일으키고 있다. 소고기 육수와 빨간 고추가 기본이었던 라면시장에 하얀 국물의 라면은 색다른 재료를 사용한 하얀국물과 독특한 맛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그 중 일본에서 시작된 중국풍의 나가사끼 짬뽕을 인스턴트가 아닌, 직접 재료들을 준비하고 조리해 그 풍부한 맛을 직접 느껴보자.

 

 

 

                                                                                                                             <http://maps.google.com/>

 

 ‘나가사끼 짬뽕1900년경 일본 나가사키에서 식당을 운영하던 중국 출신의 진헤이준(陳平順)씨가, 식사를 거를 수밖에 없는 가난한 중국 유학생들을 위해 영양 많고 저렴한 요리를 만들어 주고자 생각 한데서 시작 되었다. 처음에는 돼지, 버섯 등 간단한 재료로 국수를 만들어 팔았는데 유학생들에게 인기가 좋았다. 이 이름 없는 국수는 점차 발달해, 나가사키 근해에서 잡히는 오징어, 새우, 조개 등의 어패류 와 야채를 볶고, 여기에 돼지 뼈, 닭 뼈를 우려낸 국물과 면을 넣고 끓이는 음식으로 보급 되었다.

 이름 속의 짬뽕이라는 이름은 다양한 유래가 있는데, 당시 유학생들의 인사말인 참퐁’(식사 하셨습니까) 와 중국 찬펑에서 유래 되었다는 설, 중국의 징()소리 과 일본의 북 소리 이 합쳐졌다는 등 여러 가지 설이 있다.

                                                                                                 <나가사키시 관광가이드, 위키피디아>

 

 

 

 

 나가사끼 짬뽕은 뼈를 곤 국물에 다양한 해물과 야채, 그리고 칼칼한 청양고추 맛으로 이루어져 있다. 

 

 

 접하기 쉬운 재료인 오징어, 새우, 홍합, 각종 야채와 청양고추, 생면, 숙주 나물 등을 준비한다. 여기서 볶음 기름으로 사용하는 우지 대신 약간의 삽겹살을 이용한다. 그리고 돼지나 닭뼈를 곤 국물을 구하기 쉽지 않으므로 팩으로 판매하는 레토르트 곰탕을 이용한다. 양념으로는 다진마늘, 소금, 후추가 필요하다.

 

1인분을 만들기 위한 주 재료 가격

오징어 1/4마리 약 600원

새우 4마리 약 800원

홍합 8개 약 500원

삼겹살 약간 약500원

생면 1인분 500원

곰탕 1팩 약 2000원

야채 적량 약 1000원

총 6200원 가량의 재료비가 들어간다.

 

TIP : 대형 마트보다 재래시장을 이용하면 훨씬 저렴한 가격으로 구입 할 수 있다.

 

 

 

 1. 면을 미리 삶아 찬물에 헹구고, 물기를 뺀다.

 2. 곰탕 국물을 데워 놓는다.

 단시간에 재료를 볶은 다음에 1,2 를 넣기 때문에 미리 준비 하는것이 좋다.

 

 

 3. 오목한 팬을 강한 불로 달군 다음에 삼겹살을 볶아 적당히 기름이 나오게 한다.

 기름이 너무 많으면 키친타올로 적당량 닦아낸다.

 

 

 4. 강한 불을 유지한 채 다진 마늘을 넣고 살짝 볶은 다음 여기에 해물과 야채를 넣고 볶으면서 소금과 후추로 간을 해준다. 강불이기 때문에 2분안에 새우와 오징어 색이 변하고, 홍합이 벌어진다.

 

 

5. 여기에 아삭함을 더해주는 숙주나물을 넣고 살짝 더 볶는다.

 

 

6. 처음에 데워놓은 육수를 붓고 간을 본다. 칼칼함이 부족하면 청양고추를 조금 더 넣어준다. 국물색이 진할 경우 우유를 살짝 넣어주면 하얗게 된다.

7. 국물이 끓기 시작하면 준비한 면을 넣고 한번 더 끓이면 마무리 된다.

 

 

 

시원하고 칼칼한 나가사끼 짬뽕 완성!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