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경마 = 도박? NO!!! 경마 = 신세계? YES!!!

작성일2012.07.09

이미지 갯수image 16

작성자 : 기자단

누구나 어떤 장소, 사물, 음식에 대한 고정관념이 있다.

이를테면 경마장은 도박을 하는 장소라는 인식이 강했다. 하지만 요즘 경마장은 가족단위 방문객 혹은 연인들의 데이트 코스로 새롭게 태어나고 있다. 경마장의 매력을 찾아 부산경남경마공원으로 떠나보자.

 

 

부산경남경마공원 즐기기 1단계! 셔틀버스를 타자!

 

첫차를 타기 위해 이른 시간 셔틀버스 승차 장소에 도착한 우리는 예상과는 전혀 다른 진풍경을 목격하게 되었다. 길게 늘어선 아저씨 부대와의 만남! 순간, 우리는 짙고 고전적인 남성의 향(현기증을 유발하는 독한 향수 냄새)을 맡을 수 있었다. 놀러 가는 듯한 느낌으로 발랄했던 우리의 발걸음이 조금은 위축되었다.

 

 

 

 

부산경남경마공원 입구 사진

 

 

 

 

부산경남경마공원 즐기기 2단계! 입장권을 발권하고 견학을 시작하자!

 

그것도 잠시, 입구에 늘어선 가족단위 관람객들을 보자 말을 실제로 볼 수 있다는 기대에 심장이 쿵쾅거리기 시작했다. 입장권은 2012 7월 기준, 800 1000원으로 인상되었다. 부산경남경마공원의 경우, 어린이가 아닌 성인들도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몇 가지 준비되어있었다. 사전조사를 통해 알게 된 견학프로그램을 미리 신청해두었기 때문에 입장 후 바로 견학프로그램 일정이 시작되었다.

 

 

 

 

Chapter 1. ~ ~ 마사 및 마방 방문 & 마필 체험

 

이곳은 말들이 살고 있는 건물이다. 우리가 방문한 마사는 승용마들이 살고 있는 마사였다. 경주마들은 사람의 나이로 치면, 사춘기 시기의 말이기 때문에 예민하고 자칫 잘못하면 경기에 악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에 방문이 허가되지 않는 다고 한다.

 

마방은 말의 크기에 비해서 한 없이 좁은 공간처럼 느껴졌다. 하지만 고개를 빼꼼히 내미는 말들의 모습은 정말 귀여웠다.

 

 

 1 승용마사 2 마방 3 마방 사이로 고개를 내민 말들

 

 

Chapter 2. 아야! 아야! 말들의 종합병원 방문

 

그리고 운 좋게 호흡기질환을 앓고 있는 말이 치료를 받는 과정을 목격할 수 있었다. 말이 마스크를 통해 무언가를 들이마시고 있었는데 이외에도 사람과 마찬가지로 적외선을 쬐며 근육통을 치료한다고 한다. 말의 체중계라고 소개하기에 거중기나 그런 것을 예상했는데 톨게이트에서 화물선적차량의 화물 무게를 측정하는 것과 같은 방식으로 말의 몸무게를 측정하고 있었다.

 

 

1 말 전용 적외선 찜질기 2 호흡기 질환 치료중인 말 3 말 전용 체중계 

 

 

Chapter 3. 어푸! 어푸! 말 전용 수영장 방문

 

이 곳에 대한 정보를 들었을 때는 재활치료용인가 하는 생각을 했었는데 꼭 그런 것은 아니고 훈련의 연장선상이라고 한다. 수영을 하지 않고 걷는 꼼수를 쓰는 말이 있기 때문에 수심이 무려 4m나 된다고 한다. 수영장 내 전체 물의 양은 무려 900! 그래서 일년에 딱 한번 물을 간다는 점은 우리끼리만 아는 걸로!!!

 

여기서 한 가지 새로운 사실은, 말이 100% 수영을 잘하는 동물은 아니라고 한다. 100마리 중 1마리는 수영을 못하는 맥주병이기 때문에 간혹 말 수영장에서 말의 익사사고가 발생하기도 한다고 한다.

 

 

 

 

 

 

부산경남경마공원 즐기기 3단계! 4계절 내내 즐길 수 있는 썰매를 타자!

 

부산경남경마공원의 자랑, 슬레드 힐은 눈 대신 물을 뿌려 썰매장을 조성했다. 그래서 사계절 내내 즐길 수 있다. 어린이들을 위한 시설이지만 매주 금요일과 비놀토(학교 수업이 없는 토요일)엔 성인들에게도 썰매를 탈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고 하니 일정을 잘 맞춰가면 누릴 수 있는 것들 것 많다.

 

 

1 슬레드 힐 입구 2&3 슬레드 힐을 타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아이들

 

 

 

 

부산경남경마공원 즐기기 4단계! 시원한 분수 쇼! 오감으로 느끼자!

 

분수 쇼는 보는 이들의 더위까지 싹 날려버리는 신기한 능력을 갖고 있다. 하절기 내내 매 정각 ~ 30분까지 운행하고 옷이 흠뻑 젖을 우려가 있기 때문에 여분의 옷이나 수건을 미리 가져오는 것이 좋을 것 같다.

 

 

 

 

 

 

부산경남경마공원 즐기기 5단계! 오늘 출전하는 말들의 상태를 점검해보자!

 

우리에게는 낯선 예시장은 말의 상태를 경마 경기 출전에 앞서 관객들에게 선보이는 곳이다. 경기시작 30분 전부터 기수들이 자신이 타게 될 말과 함께 작은 운동장을 몇 바퀴 도는 형식이다. 경기 전, 말의 상태를 최고로 끌어 올리기 위해 기수가 말에 타지 않고 함께 뛰거나 걸으면서 운동장을 도는데 이때 말의 상태를 눈 여겨 보았다가 마권을 살 때 참고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다.

 

 

 

 

 

 

부산경남경마공원 즐기기 6단계! 나의 피 같은 천원, 너를 믿는다!

 

경마공원에 왔으니 마권을 사는 건 당연한 절차이다. 경마장을 처음 접하는 사람들에게는 생소한 용어들이 많아 안내데스크에 마권을 구매하는 과정에 대한 책자가 있으니 참고하면 된다. 어느 경마장의 몇 번째 경기인지, 어떤 종목(단승, 연승, 복승 등등)인지, 몇 번 말인지, 얼마를 거는지 이 모든 요소를 빼놓지 말고 기입해야 한다.

다만, 너무 큰 금액을 한 마리 말에 집중하는 것보다 두 세가지 경기에 걸쳐 다양한 종목에 소액을 거는 것이 경마의 묘미를 한층 더 높여줄 것이다.

 

 

 

 

 

 

부산경남경마공원 즐기기 7단계! 이제 본격적으로 경기를 관람해보자!

 

마권을 구매하고 시시각각 변화하는 배당률을 한번 훑어보고 이제는 경기장으로 나가서 경기를 관람할 시간이다. 보통 1300m 1400m 경기가 진행되는데 순식간에 경주가 끝나기 때문에 집중해서 경기를 지켜봐야 한다. 3경기를 관람해본 결과, 코너를 도는 곡선코스까지의 순위는 아무 의미가 없다! 정말 독보적인 1위였던 말을 맨 끝에서 달려오던 말이 따라잡아 근소한 차이로 2위 골인을 하는 경우도 목격했기 때문이다. 직선코스에서 치고 나오는 말을 보면 내가 고른 말이 아니어도 탄성이 절로 나오게 된다. 내가 고른 말이라면 더욱 즐겁게 관람할 수 있으리라는 예상을 해본다.

 

 

▶경기 시작 전 경주 레일을 정비하는 모습

 

 

▶ 최종 골인 지점인 결승선. 공정한 경기 결과를 위한 사진촬영의 기준점이 된다.

 

 

▶ 말들이 결승선을 향해 달려오는 모습

 

 

 

 

부산경남경마공원 즐기기 8단계! 경기장 주변의 다양한 부대시설을 이용해보자!

 

부산경남경마공원은 국내 최대의 말 테마공원을 개장해 공원화 사업에 청신호를 켰다. 크게 5개로 나뉘어진 이 공원은 어린이에게 다양한 체험의 기회를 제공한다. 우리나라를 비롯한 세계 각국의 말과 관련한 문화와 생활을 소개하는 국가별 전시관 및 체험관이 있고 공원으로서의 기능을 만족시킬 호수와 장미원, 풍류정 등 많은 볼거리가 갖추어져 있다.

 

 

▶ 한 어린이가 포니 탑승 체험을 하고 있는 모습

 

 

▶ 공원 내 호스토리 랜드에 위치한 국가별 전시관

1 몽골관에 전시되어 있는 전통탈 2 아랍관

3 그리스관 4 모뉴먼트 밸리(인디언 보호구역)

 

 

 

2012 3월부터 경마공원 속의 명소를 돌아보고 다양한 체험을 하면서 스탬프를 찍는 행사도 진행 중이다. 이 행사에 참여하면 귀여운 말 인형과 2000원 상당의 마권 구매권을 선물로 제공한다. 가족 혹은 연인당 한 번씩 참여할 수 있는 스탬프 투어는 다채로운 경험을 쌓음과 동시에 깜찍한 선물도 받을 수 있는 행사이다. 이 행사는 11 18일까지 계속된다.

 

 

 ▶ 스탬프 투어 이벤트 참가 후 받은 말 인형

 

 

 

 

여전히 경마장은 도박의 목적으로 찾아 온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다른 사람들의 경마장 활용법은 중요하지 않다. 여가를 즐기기 위해, 가족들과 행복한 추억을 만들기 위해, 사랑하는 연인과 새로운 것을 경험하기 위해, 당신이 경마공원으로 향하는 그 순간! 변화는 시작된 것이나 다름없다. 사고의 전환은 자신이 직접 체험하고 겪어보기 전에는 잘 일어나지 않는다. 맹목적으로 타인의 생각에 동조하지 말고 나만의 눈을 통해 세상을 바라보는 첫 경험으로 경마공원을 방문해 보는 것은 어떨까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