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2016년 개봉예정 소설·만화 원작 국내영화 미리보기

작성일2016.04.12

이미지 갯수image 6

작성자 : 곽진우

2016년 4월, 드디어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가 개봉한다. 얼마 전 공개 된 2차 예고편은 많은 관심을 받으며 SNS를 도배하고 있다. 올해 8월 극장으로 찾아올 ‘수어사이드 스쿼드’는 작년 초부터 이슈였다. 쟁점이 되고 있는 영화는 이뿐만이 아니다. 해리포터의 스핀오프 시리즈인 ‘신비한 동물 사전’도 자그마한 영상이 풀리자마자 전 세계 팬들의 입방아에 오르내리는 중이다. 이들 영화는 지금 관심을 받고 있다는 것 외에도 공통점이 있다. 바로 원작이 있다는 것! 만화와 소설 각각 원작의 장르는 다르다 이 둘 다 원작 역시 상당히 큰 사랑을 받은 작품들이다.



하지만 원작이 있다고 하여 리메이크 작품들이 항상 흥행을 보증받는 것은 아니다. 실제로 몇 해 전 유아인을 인기 대열에 올린 소설 원작 영화 ‘완득이’는 성공했지만, 하정우가 연출했던 소설원작 영화 ‘허삼관’은 흥행성적에서 씁쓸한 참패를 맛봤다.

원작을 기반으로 한 영화들은 원작의 인기를 그대로 가져갈 수 있지만 관객들의 기대감이 상향되어 있으므로 양날의 칼을 쥔 셈이다. 그렇다면 올해 개봉하는 영화 중 칼자루를 쥔 작품들은 무엇이 있을까? 기대되는 영화 4편을 뽑아보았다.


1. 당신, 거기 있어 줄래요?


프랑스 작가 기욤뮈소 원작소설 '당신 거기 있어 줄래요?' 표지 (출처: 교보문고)
프랑스 작가 기욤뮈소 원작소설 '당신 거기 있어 줄래요?' 표지 (출처: 교보문고)

현재 전 세계에서 가장 사랑받는 로맨스 소설 작가로 꼽히는 기욤 뮈소. 그의 작품을 한국으로 가져온다. 아시아에서는 최초로 그의 작품을 영화화하는 것이어서 영화계 인사들은 물론 관객들까지도 기대감이 사뭇 높다. 이뿐 아니라 흥행보증 수표 김윤석과 ‘육룡이 나르샤’. ‘미생’으로 한껏 주가를 높인 변요한이 주연으로 함께한다. 거기에 ‘김종욱 찾기’와 ‘내 아내의 모든 것’ 등 여심 취향 저격 로맨스 제작에 탁월함을 보이는 수 필름이 힘을 보태 삼박자를 갖췄다. 약세를 보이는 로맨스 영화 장르에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기본 정보>
- 감독: 홍지영 (2012년 ‘무서운 이야기’, 2013년 ‘결혼전야’ 연출)
- 출연진: 김윤석, 변요한, 김고운 (주연) / 김상호, 안세하 (조연)
- 장르: 로맨스
- 짧은 줄거리: 한 남자가 수십 년 전 과거로 돌아가 젊은 자신을 만나고, 과거에 가장 후회됐던 순간을 바꾸기 위해 현재와 과거를 넘나들며 펼치는 인생에 대한 감동적인 이야기


2. 덕혜옹주


권비영 작가 원작소설 '덕혜옹주' 표지 (출처: 교보문고)
권비영 작가 원작소설 '덕혜옹주' 표지 (출처: 교보문고)

‘명량’, ‘국제시장’, ‘연평해전’ 등 관객들의 애국심을 울렸던 영화들을 이어 2016년에는 조선 최후의 황족 덕혜옹주의 기구한 삶이 영화로 찾아온다. 덕혜옹주 역은 손예진이 맡아 현재 촬영 중이며 박해일, 윤제문, 라미란 등 연기파 배우들이 대거 출연해 힘을 실어준다.

<기본 정보>
- 감독: 허진호 (1998년 ‘8월의 크리스마스’, 2012년 ‘위험한 관계’ 연출)
- 출연진: 손예진, 박해일 (주연) / 윤제문, 라미란, 정상훈 (조연)
- 장르: 서사, 드라마, 멜로
- 짧은 줄거리: 조선의 마지막 황녀 덕혜옹주와 그녀를 지키고자 했던 사람들의 이야기


3. 7년의 밤


정유정 작가 원작소설 '7년의 밤' 표지 (출처: 교보문고)
정유정 작가 원작소설 '7년의 밤' 표지 (출처: 교보문고)

한국의 스티븐 킹으로 불리는 정유정 작가의 대표작 ‘7년의 밤’ 역시 2016년 영화 개봉을 앞두고 있다. 깊은 몰입감과 동시에 몰아치는 듯한 전개, 특색 있는 캐릭터들이 한데 어우러져 많은 팬을 보유하고 있다. 팬들의 진한 사랑 덕에 제작에서도 캐스팅부터 애를 먹었다고. 류승룡, 장동건 등 대한민국 내로라하는 배우들이 자리했지만, 원작 팬들의 마음에 쏙 맞는 작품이 나올지는 의문이다. ‘광해’로 천만 감독 대열에 합류한 추창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니 한 번 기대해보도록 하자.

<기본 정보>
- 감독: 추창민 (2012년 ‘광해’ 연출)
- 출연진: 류승룡, 장동건, 송새벽 (주연) / 문정희, 고경표 (조연)
- 장르: 스릴러
- 짧은 줄거리: 세령호에서 벌어진 우발적 살인 사건, 한순간의 실수로 모든 걸 잃게 된 남자 현수와
그로 인해 딸을 잃고 복수를 계획한 남자의 7년 전의 진실, 그리고 7년 후 끝나지 않은 이야기


4. 독고


네이버 웹툰 원작 '독고' 표지 (출처: 네이버 영화)
네이버 웹툰 원작 '독고' 표지 (출처: 네이버 영화)

소개하는 영화 중 유일하게 웹툰을 원작으로 두고 있다. 2015년 관객몰이에 성공했던 ‘베테랑’, ‘내부자들’과 비슷하게 사회의 병폐를 보여준다. 탄탄한 기존의 원작 이야기 덕에 영화화를 바랐던 팬들이 많았으나 캐스팅에서 꽤 큰 타격을 입었다. 현재 캐스팅된 여진구와 웹툰 상의 이미지와 너무 동떨어진다는 질타는 지속해서 받는 것. 과연 ‘독고’가 이런 비판들을 이겨내고 흥행에 성공할 수 있을지 지켜보자.

<기본 정보>
- 원작자: Meen (글), 백승훈 (그림)
- 감독: 우선호 (2012년 ‘시체가 돌아왔다’ 연출)
- 출연진: 여진구, 백현 (주연)
- 장르: 액션
- 짧은 줄거리: 학교폭력으로 희생당한 쌍둥이 형을 대신해 동생이 일진회를 무너뜨리고 형의 복수를 하는 내용의 학원 액션물


이제까지 총 4개의 영화를 간략히 만나 보았다. 위의 영화들이 어떠한 결과물을 보여줄지는 모르지만, 우선은 원작을 새롭게 바꾸려 시도했다는 점에 박수를 보낸다. 기대하는 만큼 멋진 작품으로 관객들에게 기쁨을 주기를 바라며! 필자 역시 2016년 기대작들을 함께 기다리고자 한다.


영현대기자단12기 곽진우 | 경희대학교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