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일산 호수공원 제대로 즐기는 방법

작성일2017.05.08

이미지 갯수image 15

작성자 : 공희조

여름이 성큼 다가온 요즘, 일산에서는 고양시 최대 규모의 축제 ‘고양국제꽃박람회’가 성황리에 개최되고 있습니다. 이 박람회는 다양한 볼거리와 행사가 마련되어 있고, 일산의 문화 중심지인 호수공원에서 개최되어 주말 나들이나 데이트 코스로 안성맞춤인데요. 그래서 오늘은 고양 시민으로서 추천하는 ‘일산 호수공원 제대로 즐기는 방법’에 대해 소개해보고자 합니다.


고양시 최대의 축제, 고양국제꽃박람회


▲ 고양시 최대의 축제, 고양국제꽃박람회
▲ 고양시 최대의 축제, 고양국제꽃박람회

개최기간: 4월 28일 ~ 5월 14일
참가업체: 30개국의 268개 업체 참가
운영시간: 9시~21시
전시안내: ‘세계화훼교류관, 꽃문화예술관, 플라워 브랜드관’ 총 3곳의 실내 전시장과 박람회 행사장 일대에 열린 야외 정원들과 공연 등 각종 볼거리가 있다. 이와 함께 허브 체험, 화분 심기 등 다양한 체험 행사가 제공된다.
장소: 고양시 호수공원 / 정발산역 하차, 1번 출구에서 일산 호수공원 방면 직진(도보로 약 10분 소요)


방법 하나, 호수공원 자전거 투어!


▲ 자전거와 함께하는 호수공원 투어
▲ 자전거와 함께하는 호수공원 투어

공원을 즐기는 방법 중 가장 인기 있는 것 하나가 바로 자전거 투어인데요. 이는 호수공원도 마찬가지죠. 아마 여러분이 호수공원에 처음 도착하면, 많은 이용객이 자전거를 타고 공원을 즐기는 모습을 볼 수 있을 거예요. 호수를 바라보며 자전거와 함께 시원한 바람을 느끼는 것은 힐링하는 가장 좋은 방법의 하나입니다.


▲ 호수공원에서 즐길 수 있는 자전거 투어 ‘피프틴’
▲ 호수공원에서 즐길 수 있는 자전거 투어 ‘피프틴’

고양시민이 아니더라도 호수공원에서 피프틴을 이용한다면 자전거 투어를 즐길 수 있는데요. '피프틴'이란 고양시에서 운영하는 자전거 공유서비스로 일산 전역에 자전거 거치대가 있어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핸드폰을 통한 간단한 결제만으로 누구나 쉽게 부담 없이 자전거를 즐길 수 있기에 호수공원을 즐기는 방법으로 자전거 투어를 적극 추천합니다!


▲ 일산 전역에서 이용할 수 있는 ‘피프틴’
▲ 일산 전역에서 이용할 수 있는 ‘피프틴’

주의사항: 피프틴의 이용은 휴대폰 결제로 진행되기 때문에 휴대폰 소액결제 차단 시 이용 불가능합니다.


방법 둘, 여유를 즐겨라!


여러분이 공원을 찾는 이유는 무엇인가요? 저는 주로 힐링하기 위해 공원을 찾는 경우가 많은데요. 따라서 저와 같은 이유로 공원을 방문하는 사람들을 위해 여유를 즐기기 좋은 장소 2곳을 소개합니다.


▲ 호수공원에 위치한 노래하는 분수대
▲ 호수공원에 위치한 노래하는 분수대

장소 1. 노래하는 분수대 광장

호수공원에서 즐길 수 있는 가장 유명한 공연장은 바로 '노래하는 분수대'인데요. 이 광장은 저녁이 되면 들려오는 클래식한 선율에 맞춰 중앙에 위치한 분수대에서 분수를 뿜어내어 편안하고 시원한 기분을 느낄 수 있습니다.


▲ 노래하는 분수대 앞 광장의 전경
▲ 노래하는 분수대 앞 광장의 전경

뿐만 아니라 노래하는 분수대 주변에는 넓은 광장이 자리 잡고 있으며, 바닥 분수대나 잔디밭 등 여유롭게 쉬기 좋은 장소들이 많습니다. 그래서 낮에도 친구나 연인과 함께 이야기하며 시간을 보내기 좋은 장소입니다.


▲ 호수공원 한울광장의 석계산
▲ 호수공원 한울광장의 석계산

장소 2. 한울광장 석계산

호수공원 중앙에 위치한 한울광장은 정발산역에서 하차 후 공원과 연결된 육교를 넘어오면 바로 마주칠 수 있는데요. 한울광장에는 석계산이라고 불리는 큰 계단이 있으며, 이 계단에서 한눈에 호수공원의 전경을 볼 수 있어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장소 중 하나입니다.


▲ 석계산에서 바라보는 호수공원의 전경
▲ 석계산에서 바라보는 호수공원의 전경

화창한 낮에 이곳에 방문한다면 호수의 탁 트인 분위기와 호수 건너편에 보이는 공원의 전경이 어우러져 힐링하는 느낌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저녁에 방문한다면 호수공원의 야경을 바라보며 공원을 피부로 느낄 수 있어서 더욱 시원한 힐링을 할 수 있어 언제든 여유로운 분위기를 즐길 수 있습니다. 시원한 음료와 함께 여유를 즐긴다면 더욱 힐링되는 느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방법 셋, 문화를 즐겨라!


문화의 도시라 불리는 일산에 왔으면 문화생활을 빼놓을 수 없겠죠? 일산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문화생활 중 호수공원에서 접근하기 쉬운 문화 공간 2곳을 소개합니다.


▲ 정발산역 앞에 위치한 아람누리
▲ 정발산역 앞에 위치한 아람누리

장소 1. 아람누리

고양 아람누리는 정발산 옆에 있는 종합공연장으로, 예술의 전당에 이어 한국에서 두 번째로 규모가 큰 공연장인데요. 이곳은 아람극장, 아람음악당, 새라새극장, 노루목야외극장, 아람미술관, 갤러리누리, 아람누리도서관, 레스토랑 등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주 극장인 아람극장은 4층 규모에 1,887석을 갖추고 있는 오페라 극장입니다. 이곳에선 여러 가수의 콘서트부터 시작해서 뮤지컬 공연, 판소리, 클래식, 성악 공연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제공하여 공연문화를 좋아하는 분들에게 적극 추천하는 장소입니다.

※ 아람누리 내부에 입주해 있는 카페와 레스토랑은 맛과 분위기가 좋아 높은 인기를 끌고 있어 예약하지 않으면 가기 힘듦

주소: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중앙로 1286 고양 아람누리 / 정발산역 3번 출구 앞에 위치(호수공원에서 도보로 약 10분 소요)


▲ 킨텍스 옆에 위치한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
▲ 킨텍스 옆에 위치한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

장소 2.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

'현대 모터스튜디오'란 현대자동차에서 주관하는 자동차 복합 체험 공간인데요. 지난 4월 8일 서울, 모스크바, 디지털, 하남에 이어 고양시 킨텍스 옆에 새로운 현대 모터스튜디오가 오픈하였습니다. 호수공원에서 조금만 벗어나면 발견할 수 있는 이곳은 자동차의 즐거움을 발견하는 '자동차 문화 공간'을 테마로 하고 있어, 평소에 쉽게 접할 수 없는 자동차를 통한 새로운 문화생활을 즐겨볼 수 있습니다.

주소: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킨텍스로 217-6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 / 킨텍스 2 전시장 옆에 위치 (호수공원에서 도보로 약 20분 소요)


방법 넷, 번화가로 가라!


▲ 정발산역 앞 미관광장에 위치한 조형물
▲ 정발산역 앞 미관광장에 위치한 조형물

호수공원에 방문하셨다면 일산의 최대 번화가인 라페스타~웨스턴돔을 빼놓을 순 없겠죠? 다양한 상점과 음식점, 카페들이 위치한 이 두 곳을 소개합니다.


▲ 고양시의 대규모 상업지구 ‘라페스타’
▲ 고양시의 대규모 상업지구 ‘라페스타’

장소1. 라페스타

라페스타는 미관광장에서 홈플러스 방향에 위치한 대규모 상업지구인데요. A동부터 F동으로 나누어진 이곳은 다양한 매장과 음식점 및 대형 카페들이, 외곽에는 여러 개인 카페들이 자리 잡고 있습니다. 또한, E-F동에서 주엽역 방면으로 가는 건너편에는 소위 먹자골목이라 불리는 수많은 고깃집과 음식점들이 자리잡고 있어, 술과 함께 음식을 즐기시고 싶은 분들에게 추천하는 장소입니다.

위치: 호수공원 한울광장에서 도보로 약 10분 거리


▲ 고양시의 대규모 상업지구 ‘웨스턴돔’
▲ 고양시의 대규모 상업지구 ‘웨스턴돔’

장소 2. 웨스턴돔

미관광장에서 라페스타 반대 방향으로 가면, 일산의 대표 상업지구 중 하나인 '웨스턴돔'이 나옵니다. 일산 CGV, 각종 오락실 등 여러 오락시설이 있습니다. 라페스타가 의류 계열 상점이 강세라면, 웨스턴돔은 요식업 상권이 강세이기에 소위 일산 맛집에 가고 싶으시다면 웨스턴돔으로 향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더하여 웨스턴돔 또한 라페스타와 마찬가지로 프렌차이즈 카페뿐만 아니라 여러 개인 카페들이 있어 후식으로 커피를 즐기기에도 좋은 장소입니다.

위치: 호수공원 한울광장에서 도보로 약 10분 거리


마무리


▲ 고양시 호수공원의 전경
▲ 고양시 호수공원의 전경

지금까지 일산 호수공원 제대로 즐기는 방법에 대하여 알아보았습니다. 오늘날 많은 20대는 공원에서 힐링과 데이트를 즐기며 서울 및 근교의 공원들을 찾아다니는데요. 다가올 여름, 공원의 아름다운 전경과 함께 다양한 볼거리와 놀거리를 즐길 수 있는 호수공원에 방문해 보는 것은 어떨까요?


영현대기자단14기 공희조 | 서울과학기술대학교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