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떡볶이 덕후의 특제 소스 4종 레시피

작성일2017.05.17

이미지 갯수image 10

작성자 : 김다은

빨간 소스라고 다 같은 떡볶이가 아니다! 그 붉은 속내 안에 담긴, 덕후들만 감별 가능한 특별 소스들이 있다. 떡볶이를 좋아한다고 해서 똑같은 양념만을 들이밀지 말기를. 덕후들이 고집하는 특별한 양념들에 대해 알아보고 취향 따라 골라 먹자. 빨간 떡볶이에도 다양한 모습이 있다는 걸 인정하는 순간 당신은 진정한 떡볶이 덕후의 길로 갈 수 있으니 잘 따라오도록!


1. 코 끝 찡해지는 맛: 후추파!



소스에 고춧가루도 아닌 검은색 입자가 떠다닌다면 그것은 후추! 자장면에는 고춧가루가 필수라면 떡볶이에는 후추를 꼭 넣어야 하는 덕후들이 있다. 어떤 재료를 넣든 상관없다! 이 후추만 넣으면 마법의 황홀함을 맛보게 될 것이니. 톡 쏘는 매콤함을 느끼고 싶다면 이 후추를 잊지 마라!


▲ 덕후들만 아는 사이드 메뉴 추천 1
▲ 덕후들만 아는 사이드 메뉴 추천 1

[반숙 계란 프라이 X 후추파]

후추의 매콤함이 튀어 오를 때 반숙 계란 프라이가 입안을 달래줄 것이다. 굳이 반숙일 필요는 없지만 이 맛을 한 번이라도 아는 사람이라면, 단연 반숙을 선택한다! 노른자가 떡볶이 국물에 녹아들 때 후추의 입자가 가득한 떡볶이를 한 입 먹어보자. 거친 후추를 부드러운 계란이 감싸줄 것이다.

레시피 TIP
후추는 양념장을 만들 때 넣어줘야 한다. 그래야 자연스럽게 양념장에 스며들 뿐만 아니라 가루가 공중으로 흩날리는 참사를 막을 수 있다. 강한 불에 후추를 막 뿌렸다가는 눈물을 쏟게 될 수도….


2. 달달한 국물 떡볶이: 매실 진액파!



달달함을 위해 지금껏 설탕만을 들이부었다면 당신은 떡볶이 초급! 떡볶이를 정말 상큼하고 달달하게 즐기고 싶다면 매실 진액을 준비해라. 텁텁한 단맛이 아닌 깔끔하고 입에 착 감기는 달콤 떡볶이를 맛볼 수 있다. 어릴 때 먹던 원조 할머니 떡볶이에 대한 추억이 그립다면 이 매실 진액파로 붙어라!


▲ 덕후들만 아는 사이드 메뉴 추천 2
▲ 덕후들만 아는 사이드 메뉴 추천 2

[라면사리 X 매실 진액파]

달달한 소스에는 라볶이가 단연 최고다. 아무 떡볶이에나 라면 사리가 들어가는 것은 아니다. 오직 매실 진액으로 깊고 깔끔한 단맛을 낸 떡볶이 소스에만 허락된다. 그것도 사리 중 최강자, 라면 사리가 말이다. 매운 것을 잘 못 먹는 사람들이라도 라면을 돌돌 말아 달달한 떡볶이를 한 입 먹어준다면 최고의 간식이 될 것이다.

레시피 TIP
달달한 떡볶이를 라면에 돌돌 말아 먹기 쉬울 수 있도록 떡은 작게 썰어 주는 것이 포인트! 한 입에 쏙 들어가는 크기로 품격 있게 즐길 수 있다! 매실 진액의 양은 고추장의 양과 1:1 비율로 해주는 것이 좋다. 딱 적당한 달달함을 즐길 수 있다.


3. 나마쓰떼: 카레가루파!



잘 흉내 낼 수 없는 특별한 떡볶이 맛이 나는 맛집이 있다면 카레 가루를 의심해보자. 특유의 감칠맛으로 떡볶이를 입안에서 가지고 놀아 줄 것이다. 향긋한 냄새와 함께 음미할 수 있다. ‘X전 떡볶이’로 마니아들 사이에서 유명한 떡볶이집의 양념 비밀이라고도 알려진 카레 가루! 이 가루 하나면 집에서도 즐길 수 있다!


▲ 덕후들만 아는 사이드 메뉴 추천 3
▲ 덕후들만 아는 사이드 메뉴 추천 3

[돈가스 X 카레 가루파]

뻔한 튀김은 이제 물린다. 돈가스와 떡볶이의 콜라보 시대가 올 것이다. 카레 향이 가득한 걸쭉한 떡볶이 소스에 고기가 꽉 찬 바삭한 돈가스와 함께 먹어준다면 한 끼 해결로 문제없다. 돈가스의 느끼함을 떡볶이의 카레 맛이 잡아주니! 어느새 밥 한 공기를 퍼 오는 자신의 모습을 보게 될지도.

레시피 TIP
향긋한 카레의 맛을 더해줄 버섯을 함께 썰어 넣어주면 좋다. 단, 카레 요리 속 떡사리 느낌이 나지 않도록 적당한 카레 가루를 넣어야 한다. 2인분을 만든다면 반 스푼이 적당하다!


4. 크레이지한 맛: 캡사이신파!



캡사이신 지지자들이 몰려오는 소리가 들리는가! 시중에 파는 어떤 떡볶이도 나를 자극시켜주지 못할 때 캡사이신 한 통을 들고 오자. 고추장? 고춧가루? 천연의 맛이 도저히 흉내낼 수 없는 캡사이신의 강력한 맛에 빠져든 덕후들이 있다. 세상에서 가장 강렬한 빨간색을 보고 싶다면 캡사이신 떡볶이를 만들어 먹어보자!


▲ 덕후들만 아는 사이드 메뉴 추천 4
▲ 덕후들만 아는 사이드 메뉴 추천 4

[바나나 X 캡사이신파]

바나나를 떡볶이와 같이? 의아할 수도 있겠지만 매운맛을 즐기는 고수들만이 알고 있는 팁이다! 우유, 계란찜만으로 매운맛이 달래지지 않을 때 바나나와 함께 먹어보자. 바나나의 부드러운 식감은 캡사이신의 매운맛을 달래준다. ‘맵단맵단’ 공식을 잊지 말자!

레시피 TIP
다른 거 없다. 버틸 수 있을 만큼만 넣어라. 책임 못 짐!!!



다 같은 모습인 것처럼 보여도 개인의 입맛에 따라 떡볶이의 변신은 다양하다. 또한 알맞은 사이드 메뉴를 함께 곁들일 줄 아는 전문성까지 갖춘다면 진정한 떡볶이 덕후로 임명한다! 모두의 입맛을 만족하게 할 떡볶이와 함께 나들이 나가 볼까나~?


영현대기자단14기 김다은 | 경희대학교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