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현대자동차와 로보카폴리의 특별한 만남!

작성일2012.06.04

이미지 갯수image 10

작성자 : 기자단

 

  남자라면 어렸을 적에 자동차 장난감과 가까이 지냈을 것이다. 문구점에 진열 된 수많은 종류의 자동차 장난감에 눈이 휘둥그레지며 한 번쯤은 엄마에게 사달라며 졸라대던 추억이 있다. 최근 아이들에게 자동차와 관련해서 인기를 얻고 있는 애니메이션이 있었으니.... 그것은 바로 로보카폴리이다.

  로보카폴리는 정의감이 강한 자동차 로봇경찰 폴리가 주인공이며, 소방차 로이와 구급차 엠버등 여러 가지 특수한 능력을 가진 자동차 로봇들이 어려운 일을 해결해주는 스토리를 다룬 교육 애니메이션이다. 자동차 로봇들이 정지선 지키기와 같은 내용을 보여줌으로서 로보카폴리를 시청하는 아이들은 자연스럽게 안전상식에 대해 배울 수 있다. 그리고 로보카폴리 제작진이 현대차 남양연구소와 아산공장 등을 방문하여 아이디어를 얻고 여러 현대차의 디자인을 반영해 자동차 로봇을 디자인하는 등 현대차와 밀접한 관계를 가졌다.

 

  현대차는 여의도지점엔 카페와 접목된 에스프레소 1호점, 대치점에는 갤러리와 접목된 H.Art 갤러리가 있다. 이 공간들의 공통점은 단순한 자동차 전시장에서 이색적이고 고객들에게 감성적으로 다가가려는 현대차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러한 이색적인 공간과 더불어 로보카폴리를 활용한 곳도 있다. 바로 '로보카폴리 키즈카페' 이다.

 

 로보카폴리 키즈카페는 어떤 곳인가

  경기도 용인 수지구에 있는 이 로보카폴리 키즈카페는 수지구청 근처에 위치해 있다. 작년 11월에 개관하여 고객들에게 무료로 개방하고 있다. 인터넷에 키즈카페를 검색하면 나오는 수많은 블로그의 포스팅을 볼 수 있다. 이 점은 이 키즈카페의 인기가 아직 뜨겁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로보카폴리 키즈카페가 어떤 곳인지 알아보기 위해 직접 다녀왔다.

 

  현대차 용인 수지지점의 외부 모습은 현대자동차 수지지점 전시장과 키즈카페가 한 건물에 같이 있다는 점에서 특이하다. 키즈카페 입구에는 로보카폴리의 대형 캐릭터와 함께 사진 찍을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되어 있다.

 

  키즈카페 내부는 아담한 크기지만 부모가 쉴 수 있는 공간과 아이들이 뛰어노는 공간으론 부족함이 없었다. 이 키즈카페는 무료입장이며 최대인원은 약 30명으로 제한을 두고 있다. 최대 2시간을 이용할 수 있으며 주말에는 예약을 하고 기다려야 할 정도로 고객들에게 인기가 많다고 한다. 그리고 오후 3시부터 20분간 클리닝시간이 있어 청결에 있어서는 안심할 수 있다.

 

  아트Zone에서는 다양한 책들이 구비되어 있어 골라서 읽을 수 있으며 푹신한 쿠션 위에서 편하게 읽을 수 있다. 블록Zone은 다양한 블록이 있어 부모와 아이가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다. 시청각DVD공간은 실제 로보카폴리에서 나오는 상황실을 재현하여 만들었다. 재밌게 놀 수 있고 로보카폴리 DVD까지 볼 수 있으니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공간이 모두 모여있다.

 

  투명유리를 통해 키즈카페 건너편에 전시되어 있는 다양한 현대차들을 쉽게 볼 수 있다. 투명유리를 통해 자동차를 구경하다가 전시장으로 향하는 고객의 모습을 어렵지 않게 볼 수 있었다.

 

  키즈카페 한 가운데는 아이와 엄마가 즐겁게 스케치 할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되어있다.  여러가지 종류의 색연필과 스케치북을 구비하여 아이들이 흥미를 가지고 그림 그릴 수 있게 배려를 하였다. 그리고 아이들이 좋아하는 놀이공간이 있어 신나게 뛰어노는 아이의 모습이 유쾌해보였다. 아이들의 노는 공간인만큼 안전을 위해 곳곳에 신경 쓴 부분이 많이 보였다.

 

  취재를 하던 중 가족이 함께하는 모습을 보았다. 도미노 놀이도구 하나로 부모와 아이가 함께 하는 모습이 즐거워 보인다. 주말에 아이가 있는 가족이 함께 나와 키즈카페에서 좋은 시간을 무료로 보낼 수 있다니 얼마나 좋은가 

 

로보카폴리 키즈카페 조귀원 매니저와의 인터뷰

  취재를 하기 위해 키즈카페에 방문했을 때 매니저님이 옆집아주머니처럼 친근하게 대해주는 모습이 나를 기분 좋게 만들었다. 올해 2월부터 매니저로 일하고 계신다는 조귀원 매니저와 이야기를 나눠봤다.

 

 

 

로보카폴리 키즈카페에서 일하면서 어떤 일이 가장 기억에 남나요  

  어린이집에서 단체로 오는 경우가 있습니다. 많은 아이들을 선생님 세 분이서 통제를 잘하시고 나갈 때는 아이들에게 뒷정리와 청소를 시키는 분도 계십니다. 이 점은 아이들의 교육적인 면에서 좋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대가족으로 함께 오는 경우가 있습니다. 재밌게 노는 손자, 손녀 모습을 흐뭇하게 바라보는 할아버지와 할머니 모습을 보면 저도 덩달아 흐뭇하답니다. 

 

대차에서 로보카폴리를 활용하여 마케팅하는 것에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부모입장에서 아주 좋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주말에는 가족단위로 많이 찾아오시는데 아이들은 키즈카페에서 놀고 아버지 같은 경우에 자동차 구경을 많이 하십니다. 당장 구입하진 않지만 견적을 내보는 것은 잠재적인 고객들 확보할 수 있기 때문에 이러한 점에서 좋게 생각합니다.

 

□ 로보카폴리 키즈카페를 찾은 고객과의 인터뷰

  인터뷰 대상을 찾는 도중 딸과 다정하게 놀아주는 고객의 모습을 보고 정중히 인터뷰 요청을 드렸다. 흔쾌히 승낙하였고 인터뷰를 하는 도중에도 딸과 장난치는 모습이 행복해 보였다.

 

 

로보카폴리 키즈카페에 어떻게 오셨나요

  제 딸이 지금 다니는 어린이집에서 여기에 한번 왔습니다. 딸이 또 다시 가고 싶다해서 이렇게 방문하였습니다. 직접 오니 깨끗한 환경에다가 무료입장이라 좋네요.

 

현대차에서 로보카폴리를 활용하여 교통안전 캠페인에 힘을 쓰고 있다는 부분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어린이에게 자동차는 위험한 존재잖아요. 로보카폴리를 통해 아이들이 자동차에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다고 생각해요. 로보카폴리는 아이들에게 교육적인 내용을 전달하고 감동과 재미가 있는 애니메이션이죠. 아이들에게 교훈을 주기에 좋은 아이템이라고 봅니다.

 

 앞의 매니저와 인터뷰에서 어린이집에서 단체로 오는 경우가 많다고 하였다. 이 가족의 경우는 아이가 키즈카페에서 재미있게 놀았던 기억으로 부모를 데리고 다시 방문했다. 덕분에 소비자에게 현대차를 간접적으로 홍보 할 수 있는 기회가 된 셈이다. 키즈카페의 인근 어린이집과 연계하여 키즈카페를 자주 이용하도록 지원해주는 것도 좋은 방법으로 본다.

 

로보카폴리를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현대자동차

  로보카폴리 제작사 로이비주얼 이사 김선구씨가 생각하는 로보카폴리의 흥행 이유로는 자동차, 로봇, 액션과 같은 아이들이 좋아하는 재미요소에 교육적이고 감동적인 콘텐츠를 조합한 것이 성공의 관건이었다고 본다.’ 라고 말하였다. 앞의 고객과의 인터뷰에서 고객은 로보카폴리의 교육적인 면에서 좋다고 생각하고 있다. 단순히 재미로 보는 애니메이션보단 아이에게 교훈을 줄 수 있는 애니메이션은 부모들이 더 환영 했을 지도 모른다.

  현대차는 최근에 열린 2012 부산국제모터쇼에서 '로보카폴리 Zone' 을 만들어 인기 캐릭터 전시와 교통안전영상을 관람하는 모든 어린이들에게 로보카폴리 케이크를 증정하는 행사를 하였다.

  이렇게 현대차가 로보카폴리를 활용하여 홍보하는 것은 미래의 고객이 될 수 있는 아이들에게 브랜드 이미지를 긍정적으로 노출시킬 수 있다. 어릴 때부터 현대차라는 브랜드에 친숙하게끔 만들기 위해 노력한다. 어떻게 본다면 현대차에서 일종의 잠재고객에게 투자하는 것으로 볼 수도 있다.

 

  현대차의 유스마케팅이라고 하니 뭔가 생소하게 느껴진다. 실제로 지난해 4월 현대차가 업계 최초로 유스마케팅팀을 신설하였다. 유스마케팅이 필요한 이유로 젊은 사람들의 자동차에 대한 관심이 줄고 있기 때문에 어린이들에게 자동차에 대한 꿈과 동경을 심어주는 것이 필요하다고 한다. 이러한 현대차의 유스마케팅으로 꿈을 키워나가고 있는 아이들에게 많은 도움을 주는 것은 물론 많은 고객들에게 긍정적인 이미지를 어필하고 있다. 훗날에 크게 될 아이들이 현대차에 대해 어떤 이미지를 가질지 기대해본다.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