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현대자동차 쏘나타 헤리티지 전

작성일2015.12.03

이미지 갯수image 12

작성자 : 박종현

현대자동차 쏘나타 헤리티지 展



역대 쏘나타 모델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1세대부터 7세대까지, 국민 중형차 쏘나타의 30년 역사와 현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쏘나타 헤리티지 展이 오는 12월 9일까지 현대 모터스튜디오에서 열린다.

전시는 5층부터 4층까지 총 두 층에 걸쳐 구성되어 있으며 세대별 쏘나타의 특징을 한눈에 확인해 볼 수 있다.


1세대 (1985) 쏘나타 세상에 첫 선을 보이다


소나타 ( 쏘나타는 처음  '소나타 '로 출시되었음 )
소나타 ( 쏘나타는 처음 '소나타 '로 출시되었음 )

국내 최초로 단일 브랜드 100만대 판매 돌파를 기록하며 대한민국 최초의 독자개발 중형차인 쏘나타의 역사가 시작됐다.


2세대 (1988) 자체 디자인모델, 뉴 쏘나타의 탄생


'국민 중형 세단'의  시작 - 뉴 소나타
'국민 중형 세단'의 시작 - 뉴 소나타

소나타에서 쏘나타로 이름이 바꾸며 '국민 중형세단'의 시작을 알리는 모델이었다.


3세대 (1993) 쏘나타 Ⅱ


파격적인 디자인으로이슈가 된 쏘나타 Ⅱ
파격적인 디자인으로이슈가 된 쏘나타 Ⅱ

지금도 많은 전문가들에게 역대 쏘나타 시리즈 가운데 최고의 디자인으로 뽑힐 만큼 출시 당시 파격적 디자인으로 화제를 모으며 인기를 끌었다.


4세대 (1998) EF 쏘나타


뛰어난 디자인으로 베스트셀링카로 득극한 EF 쏘나타
뛰어난 디자인으로 베스트셀링카로 득극한 EF 쏘나타

Elegant Feeling(우아한 느낌)이라는 콘셉으로 디자인된 모델. 독자 개발한 엔진과 HIVEC (Hyundai intelligent Vehicle Electronic Control) 변속기를 장착하여 대한민국 중형차의 기술 독립을 선언한 모델이다.


5세대 (2004) NF 쏘나타


유로피안 스타일의 NF 쏘나타
유로피안 스타일의 NF 쏘나타

품격과 개성을 동시에 강조한 유로피안 스타일로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고품질의 중형차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모델이다.


6세대 (2009) YF 쏘나타


'플루이딕 스컬프처'가 반영된 첫 번째 모델 - YF 쏘나타
'플루이딕 스컬프처'가 반영된 첫 번째 모델 - YF 쏘나타

현대자동차 디자인 정체성인 '플루이딕 스컬프처'가 반영된 첫 번째 모델로 글로벌 시장에 쏘나타의 브랜드 이미지를 다시 한번 각인시켰다.


7세대 (2014) LF 쏘나타


현대자동차의 방향이 완벽히 구현된 LF 쏘나타
현대자동차의 방향이 완벽히 구현된 LF 쏘나타

'플루이딕 스컬프처 2.0'을 반영한 품격 있는 디자인과 운전자의 감성을 고려한 인간공학적 설계, 차체 강성 강화 및 연비 향상 등 현대자동차가 지향하고 있는 미래의 방향성을 완벽히 구현해낸 모델이다.


쏘나타 출시 30주년을 기념하여 끊임없는 도전과 혁신의 브랜드로 성장한 쏘나타를 재조명하는 쏘나타 헤리티지 展. 1985년 11월에 첫 선을 보인 1세대부터 특별 에디션으로 제작된 7세대 쏘나타 와일드 버건디까지 30년 명성에 걸맞은 대한민국 대표 중형차 쏘나타의 부활을 엿볼 수 있었다.


Dialogue with Sonata 강연


Dialogue with Sonata 강연 현장 모습
Dialogue with Sonata 강연 현장 모습

11월 24일, 이날 현대 모터스튜디오 5층에서 특별한 행사가 진행됐다. 열정 가득한 자동차학과 대학생과 사전 온라인응모자들이 현대자동차 남양연구소의 장하준PM(Project Manager)과 함께하는 ‘Dialogue with Sonata’ 강연을 듣기 위해 한자리에 모였다.


현대자동차 남양연구소 장하준PM
현대자동차 남양연구소 장하준PM

"신뢰를 바탕으로 한 조화로운 차를 만들려고 노력해요. ‘이 차가 정말 나를 위해 만들어졌구나’를 느낄 수 있도록요." 장하준PM

지난 30년간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은 데에는 이유가 있었다. 절제된 내면의 힘과 정제된 스타일을 자랑하는 쏘나타. 탄생부터 각 세대별 개발 과정까지 쏘나타의 변천사와 자신감을 엿볼 수 있었다.


대학생에게 쏘나타란?


국민대학교 자동차학과 권병민
국민대학교 자동차학과 권병민


국민대학교 자동차학과 김근수
국민대학교 자동차학과 김근수


맺으며


1985년부터 끊임없는 도전과 혁신을 이루어낸 쏘나타는 현대자동차의 역사이자 우리나라 자동차 산업의 산증인이라 할 수 있다. 고객과 함께 소통하며 성장해온 현대자동차 쏘나타, 언제나 그랬듯이 오늘도 새로운 도전과 혁신을 준비한다.


영현대기자단11기 박종현 | 경희대학교
영현대기자단11기 이소이 | 중앙대학교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