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20대에게 추천하는 소형차, 엑센트 시승기

작성일2016.03.29

이미지 갯수image 14

작성자 : 김진용

학교가 멀거나, 또는 업무용 차량이 필요해서 등 20대 남녀에게 자동차가 필요한 순간은 많습니다. 하지만 자동차 구매를 결심했다 할지언정, 어떤 종류의 차를 골라야 할지 망설여 지기 마련인데요. 자동차 종류를 고민하는 20대에게 현대자동차의 소형차 모델인 엑센트 1.4 VVT를 추천하고 싶습니다. 직접 엑센트를 시승해보고 제 나름대로 후기를 작성해보았습니다.

※ 본 후기는 작성자가 직접 엑센트를 타보고 주관적인 생각으로 작성한 글입니다


1. 엑센트 익스테리어 뷰



(1) 엑센트 전면뷰



먼저 외관 디자인에 대한 얘기를 꺼내볼까 합니다. 전면의 느낌은 보자마자 현대자동차의 고유한 패밀리룩의 모습이 느껴집니다. 현대자동차의 디자인 철학인 플루이딕 스컬프쳐가 고스란히 녹아 있기 때문이죠. 또한 엑센트는 20대가 타고 다니기에 부담이 없는 외관 이미지를 지니고 있었습니다.


(2) 엑센트 측면 뷰



측면 뷰 또한 살펴보았습니다. 프론트 오버행, 리어 오버행이 모두 짧게 표현되어 있었는데요. 또한 자동차의 지붕이라 불리는 루프라인에서 감각적으로 곡선미 있게 떨어지는 모습을 살펴볼 수 있었습니다. 마치 쿠페 루프 라인을 연상케 합니다. 앞서 전면 뷰에서 보였던 둥그스름하고 중성적인 분위기가 측면에서도 많이 느낄 수 있었습니다.


(3) 엑센트 헤드램프



엑센트의 전체적인 외관이 둥그스름한 분위기에 비해, 헤드램프에선 살짝 남성미를 엿볼 수 있었죠. 길게 뻗어나가는 헤드램프가 멋진 카리스마를 느끼게 합니다.


(4) 엑센트 휠 및 타이어



엑센트에 적용된 타이어 또한 살펴보았습니다. 14~16인치의 휠이 트림별로 적용되며, 정확한 치수로는전륜 타이어 175~195mm, 50~70, 14~16인치가 적용됩니다. (1.4 VVT 기준, (후륜 타이어와 동일사이즈한 사이즈)


(5) 엑센트 후면 뷰




엑센트의 후면 뷰입니다. 개인적으로 테일램프가 너무나도 맘에 들었습니다. C필러쪽으로 점점 상승하는 테일램프의 모습이 젊은 감성을 이끌어 내는 모습이었습니다. 20대에게 딱 어울리는 자동차 이미지입니다. 그런데 머플러가 보이지 않죠? 엑센트의 머플러는 히든 머플러로, 밑으로 들여다 보지 않는 이상 잘 안 보이는 구조였습니다.


(6) 엑센트 트렁크



트렁크도 궁금해서 한 번 열어보았는데요. 그런데 열자마자 절로 감탄이 나오더군요! 소형차인지라 트렁크가 굉장히 비좁을 줄 알았던 제 예상은 보기 좋게 빗나갔습니다. 얼핏 봐도 웬만한 중형세단과 맞먹는 듯한 사이즈의 트렁크였습니다. 굉장히 놀라웠습니다. 엑센트의 실제 트렁크 사이즈는 무려 465L 입니다. 치수로 따지면 중형 세단 못지 않은 트렁크 사이즈를 보여줍니다.


2. 엑센트 인테리어 뷰



(1) 엑센트 스티어링 휠



이제 엑센트의 인테리어 뷰를 살펴보겠습니다. 현대자동차의 상징인 H 로고가 박힌 스티어링 휠이 돋보이더군요. 대부분의 현대자동차에서 볼 수 있는 스티어링 휠입니다. 좌측에 보이는 +,-는 볼륨을 조정할 수 있고, 우측엔 각종 모드를 조정할 수 있는 버튼도 배치돼 있습니다.



자동차에서 가장 중요한 주행능력을 알아보기 위해, 가속 및 코너링을 테스트 해보았습니다. 가장 마음에 들었던 점은 코너링과 편안한 핸들링이었습니다. 코너링이 잦은 코스에서도 별 무리 없이 코너를 진입 및 돌파했고, 그에 따른 편안한 핸들링이 손쉬운 드라이빙을 가능케 했었죠.

노면에서의 진동과 어느 정도의 소음이 조금 느껴지는 단점이 있었지만, 소형차라는 클래스를 감안한다면 걱정할 만한 단계는 아닌 듯 했습니다. 오히려 타 소형차에 비교하자면 정말 괜찮은 수준이었습니다. 동급 상위 레벨이라는 표현을 감히 하고 싶었습니다.


(2) 엑센트 시트 및 헤드레스트



앞서 보였던 트렁크와 마찬가지로 내부 또한 넓었습니다. “이게 소형차가 맞나?” 싶을 정도로 생각보다 넓어 굉장히 편안했습니다.


(3) 엑센트 리어 시트



시승을 해본 뒤 추가적으로 조수석과 리어 시트도 동승을 해보았습니다. 승차감을 느끼기 위해서였는데요, 실제로 조수석과 뒷좌석에서 동승을 해본 결과 꽤 만족스러웠습니다.


(4) 엑센트 브레이크


엑센트를 시승해본 결과, 제동능력 또한 꽤 우수했습니다. 가속을 하다가도 급 브레이크, 주행 중 부드러운 제동 등, 여러 상황에서의 브레이크는 매우 만족할 만한 제동 능력이었습니다. 앞서 언급했듯이 소형차임에도 편안했던 핸들링과 훌륭한 연비까지 꽤 좋은 장점을 두루 갖춘 자동차였습니다.



전체적으로 짧게 한 마디로 요약을 하자면, "이게 소형차라고?" 란 표현을 하고 싶습니다. 소형차임에도 준중형 세단을 타는 듯한 느낌이랄까요. 마지막으로 1000만원 초반대의 저렴한 가격에서도 또 한 번 고개를 끄덕이게 되었습니다. 20대 대학생, 혹은 사회초년생이 타기에 디자인, 연비, 가격, 그리고 주행능력까지 여러모로 큰 만족을 줄 수 있는 차량이라 생각합니다. 저렴한 가격대의 고효율 소형차를 찾고 있다면 엑센트를 권해드리고 싶습니다.


영현대기자단12기 김진용 | 건국대학교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