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차알못도 즐길 수 있다! 2017 서울모터쇼 자동차 디자인 부스

작성일2017.04.07

이미지 갯수image 12

작성자 : 최연준

뜨거운 열기 속에 진행되고 있는 2017 서울모터쇼! 다양한 프로그램과 전시가 방문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하고 있다. 특히 자동차 디자인 부문에서는 볼거리가 넘쳐난다. 실물로 제작되기 전 자동차 디자인은 어떻게 이뤄질까? 자동차 디자인 포럼과 스케치 대회 등 자동차 디자인 페스티벌의 일환으로 상설 전시 중인 자동차 디자인 작품 전시장(2전시장 7홀)에서 그 비밀을 살펴봤다.


자동차 디자인 작품 전시 부스 입구
자동차 디자인 작품 전시 부스 입구


오토 디자인 어워드 수상작을 관람하고 있는 방문객
오토 디자인 어워드 수상작을 관람하고 있는 방문객

전시장에 들어서면 오토 디자인 어워드 수상작들을 가장 먼저 만날 수 있다. 오토 디자인 어워드는 지난해 처음 열린 온라인 자동차 디자인 공모전으로 일반과 청소년, 초등 부문으로 나뉘어 선정된 20개 작품이 전시됐다. '자율주행차, 디자인을 입은 미래'라는 주제에 걸맞은 톡톡 튀는 아이디어의 자동차 디자인들이 가득 차 있어 관람객들의 눈을 즐겁게 했다.


디자이너들의 스케치 작품
디자이너들의 스케치 작품


이상엽 상무의 자동차 디자인 스케치 작품
이상엽 상무의 자동차 디자인 스케치 작품

오토 디자인 어워드 수상작들을 지나면 눈길을 사로잡는 그림들이 벽면 가득히 이어진다. 바로 외국에서 주목받는 한국 자동차 디자이너들의 자동차 디자인 스케치들이다. 특히 세계적인 명차들을 디자인한 이상엽 현대디자인센터 스타일링 담당 상무의 스케치가 눈길을 끈다. 이상엽 상무는 제네시스의 디자인을 맡고 있다. 전시 중인 그의 자동차 스케치에서는 미래 지향적이고 카리스마 있는 자동차의 역동적인 모습을 느낄 수 있다.


자동차 디자인 요소와 디자인 과정에 대한 설명
자동차 디자인 요소와 디자인 과정에 대한 설명


제네시스 디자인에 대한 설명
제네시스 디자인에 대한 설명




자동차 렌더링 과정 모형
자동차 렌더링 과정 모형

자동차 디자인 요소들에 대한 설명과 함께 현대자동차의 독자적 프리미엄 브랜드인 제네시스 디자인에 대한 스토리도 볼 수 있다. 자동차와 디자인에 대해 잘 모르는 일반인과 학생들도 쉽게 이해하고 관심을 끌 수 있는 설명과 사진이 인상적이다. 또한, 스케치에 따라 석고를 깎아 실제 자동차 모양을 만들어내는 렌더링 과정을 단계별로 설명하는 모형으로 전시해 사람들의 흥미를 끌었다. 네모 반듯한 석고가 깎여 나가며 자동차 모습을 드러내는 단계는 학창시절 미술실에서 보던 고대 석고상처럼 미술작품의 탄생을 보는 듯하다.




자동차 스케치 체험존
자동차 스케치 체험존

전시장 방문객들이 전체를 둘러보고 마지막에 자리하는 곳은 바로 자동차 스케치 체험존. 지금까지 둘러본 자동차 디자인을 실제로 스케치해볼 수 있는 체험 공간이다. 유명 디자이너들의 자동차 그림을 따라 그리고 색깔도 입혀보며 디자이너가 된 듯한 느낌을 받을 수 있다.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인기 있는 공간으로 고사리손으로 자신만의 차를 그리는 아이들부터 흡사 디자이너가 된 것처럼 쓱쓱 스케치하는 어른들까지 모두가 진지하면서도 재미있게 몰입하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평소 자동차 디자인에 관심이 많아 학교에 현장 체험을 신청하고 서울 모터쇼에 왔다는 김학윤(토평고 3학년) 군. 자동차 디자이너가 꿈이라 내년 서울모터쇼에는 디자인 전공 대학생으로 방문하고 싶다며 자동차에 대한 열정을 드러냈다.


이상엽 상무처럼 세계를 무대로 광폭 활동 중인 우리나라 자동차 디자이너들의 작품들을 구경하고, 다양한 디자인 사례를 통해 자동차 디자인을 쉽게 이해할 수 있었던 자동차 디자인 전시장! 평소 자동차에 관심이 많지 않아도 즐길 수 있으니 꼭 들러보길 강추한다.


영현대기자단14기 최연준 | 전북대학교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