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영현대 기자가 선정한 장거리 운전을 돕는 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ADAS) BEST 5

작성일2019.02.21

이미지 갯수image 10

작성자 : 기자단
장거리 운전을 생각하면 ‘피곤함’이라는 단어가 먼저 떠오릅니다. 하지만 현대자동차의 기능을 이용한다면 장거리 운전의 피로를 줄일 수 있는데요. 장거리 운전 시 없어서는 안 될 기능들에 대해 알아볼까요?


알아서 달리고 앞차를 따라 멈췄다 출발하기까지!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SCC)


오랜 시간 고속도로를 달릴 때면 꾸준히 가속페달을 밟고 있어야 하므로 오른쪽 다리가 특히 피로해집니다. 간혹 정체 구간이라도 만나게 되면 앞차와 적당한 거리를 유지하며 속도를 조절해야 해서 더 피곤해지게 되죠. ‘가속페달을 밟지 않아도 차가 알아서 달려준다면 얼마나 좋을까’라는 생각을 해본 적 있으신가요?


▲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출처 : [HMG TV] 현대자동차그룹 ADAS 영상 매뉴얼)
▲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출처 : [HMG TV] 현대자동차그룹 ADAS 영상 매뉴얼)

이때 필요한 기능이 바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SCC : Smart Cruise Control) 기능입니다.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이란 가속페달을 밟지 않아도 차량의 속도를 일정하게 유지해주고, 전방 센서가 앞차를 감지해 운전자가 설정한 거리만큼 차간거리를 유지하는 기능입니다. 여기에 앞차가 출발하면 출발하고, 멈추면 함께 멈추는 기능인 ‘스탑 앤 고’ 기능까지 포함한다면 정체 도로에서도 더욱 편한 운전이 가능해지죠.


▲ 스티어링 휠에 위치한 스마트크루즈 작동 버튼
▲ 스티어링 휠에 위치한 스마트크루즈 작동 버튼

스티어링 휠에 위치한 CRUISE 버튼을 누르고 SET 버튼을 누르면 현재 속도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이 작동합니다. CRUISE 버튼 아래에 차간거리 조절 버튼(자동차가 도로를 달리는 그림의 버튼)을 누르면 앞차와의 거리를 4단계로 조절할 수도 있습니다.


잠시 한눈판 사이 큰 사고를 막아줄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고속도로 사고 원인으로 높은 비중을 차지하는 것이 바로 ‘전방 주시 태만’입니다. 장거리 운전을 하다 잠시 딴짓을 하게 될 경우 전방 주시를 제대로 하지 못해 사고가 일어나곤 하죠. 특히 고속도로에서는 많은 차량이 빠르게 움직이는 만큼 다중 추돌사고가 일어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전방 주시를 돕는 전방 충돌방지 보조 시스템이 필수적입니다.


▲ 전방 충돌 방지 보조 (출처 : [HMG TV] 현대자동차그룹 ADAS 영상 매뉴얼)
▲ 전방 충돌 방지 보조 (출처 : [HMG TV] 현대자동차그룹 ADAS 영상 매뉴얼)

전방 충돌방지 보조 시스템(FCA : Forward Collision-Avoidance Assist)은 예기치 못한 상황에서 전방 장애물과의 충돌을 예방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앞선 차량이 갑자기 속도를 줄이거나, 정지 차량이 나타나거나, 보행자가 갑자기 나타나는 등의 충돌 위험이 감지되면 계기판 클러스터에 경보 표시를 하고 자동으로 브레이크를 작동시키죠.


▲ 차량 앞면에 위치한 전방 레이더
▲ 차량 앞면에 위치한 전방 레이더

전방 충돌방지 보조 기능은 전방 감지 센서(전방 카메라 또는 전방 카메라+전방 센서)를 통하여 전방 차량, 보행 거리 및 상대속도를 판단합니다. 경고만 해주거나 일시적으로 끄기를 원하는 경우에는 차량 설정에서 운전자 보조 - 전방 안전을 차례로 선택하여 충돌 경고 혹은 끄기를 누르면 됩니다.


볼 수 없는 사각지대 충돌위험,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BCA)와 함께라면 문제없어!


방향지시등을 켜고 차선을 변경하려 할 때 뒤차의 경음기(클랙슨) 소리에 놀라신 적이 있나요? 사이드미러나 룸미러로 확인하기 어려운 사각지대가 존재하기 때문에 주행 중 후측방 상황을 확인하는 것은 무척 어려운 일 중 하나였습니다. 이때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 기능이 있다면 사고 위험을 줄일 수 있습니다.


▲ 후측방 충돌 방지 보조 기능(출처 : [HMG TV] 현대 코나(Kona) 안전 보조 기능 설명 영상)
▲ 후측방 충돌 방지 보조 기능(출처 : [HMG TV] 현대 코나(Kona) 안전 보조 기능 설명 영상)

후측방 충돌 방지 보조 기능(BCA : Blind-Spot Collision-Avoidance Assist)은 사이드 미러로 확인할 수 없는 사각지대의 차량 또는 후방에서 접근하는 차량 등을 감지해 운전자에게 경고하는 기능입니다. 후측방 차량과 충돌 위험이 감지될 경우 차체 제어 장치가 미세하게 제동을 제어해 충돌을 방지할 수 있도록 돕는 기능이죠.


▲ 사이드 미러에 나타나는 표시등
▲ 사이드 미러에 나타나는 표시등

방향지시등을 켜고 차선변경 시도 시 후측방 차량이 가깝다고 인지되면 사이드미러에 주황색 표시등이 나타납니다. 뒤에서 다가오는 차량이 위험할 정도로 가까운 경우에는 경고음도 함께 발생해 운전자에게 더 강한 경고를 전달하죠.


자동차가 차선을 이탈하지 않도록 돕는 기능,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오랜 시간 주행을 하다 보면 내가 차를 운전하는 건지, 차가 나를 운전하는 건지 알 수 없을 정도로 지치게 될 때가 있죠. 이렇게 피곤함을 느낄 때는 운전 집중력이 떨어지게 되는데요. 집중력이 떨어질 때 하게 되는 실수가 바로 차선 이탈입니다. 차선 이탈은 다른 차량에게도 큰 위협이 돼 사고로 이어질 위험 크기 때문에 조심해야 하죠. 이러한 위험을 막기 위해서는 어떤 기능을 사용하면 좋을까요?


▲ 차로 이탈방지 보조 버튼을 눌렀을 때 계기판에 나타나는 화면. 중앙 화면 왼쪽 아래에 차가 달리는 듯한 모양의 표시등이 켜진다
▲ 차로 이탈방지 보조 버튼을 눌렀을 때 계기판에 나타나는 화면. 중앙 화면 왼쪽 아래에 차가 달리는 듯한 모양의 표시등이 켜진다

바로 차로 이탈방지 보조 시스템을 사용하면 됩니다. 차로 이탈방지 보조 시스템(LKA : Lane Keeping Assist)은 시속 60km 이상에서 차량이 차로를 이탈하지 않도록 도와줍니다. 차로를 이탈할 경우 운전자에게 경고음을 울리거나 자동으로 스티어링 휠을 조작해 차선을 벗어나지 않도록 돕습니다.


▲ 스티어링 휠 아래 좌측 부분에 위치한 차로 이탈방지 보조 시스템 버튼
▲ 스티어링 휠 아래 좌측 부분에 위치한 차로 이탈방지 보조 시스템 버튼

차로 이탈방지 보조 시스템을 작동하기 위해서는 스티어링 휠 왼쪽 아래에 위치한 버튼 중 차로에서 차가 달리는 모양의 버튼을 누르면 됩니다. 버튼을 누르면 계기판에 흰색 표시등이 켜지고, 주행 중 차선이 인식되면 표시등이 초록색으로 변해 시스템 작동 상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모든 기능을 총합한 완전체, 고속도로 주행 보조(HDA)


장거리 운전을 더욱 편리하게 돕는 다양한 기능들을 알아보았습니다. 이 기능들은 함께 사용할 때 더 빛을 발하게 되는데, 그것이 바로 고속도로 주행 보조 (HDA : Highway Driving Assist)입니다.


▲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기능과 차로 이탈방지 보조 기능이 동시에 작동하고 있는 모습
▲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기능과 차로 이탈방지 보조 기능이 동시에 작동하고 있는 모습

고속도로 주행 보조 기능은 앞서 소개한 기술의 총집합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고속도로를 달릴 때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차로 이탈방지 보조, 내비게이션 위치 정보가 상호작용을 하며 자동으로 주행하는 것이죠. 내비게이션 위치 정보를 이용해 도로 상황에 맞춰 주행상태를 조정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예를 들어 곡선 구간이나 고속도로 제한속도 단속 구간에서 자동으로 속도를 줄여주는 것이죠.


▲ 차량 설정 - 운전자 보조 메뉴에서 설정/해제할 수 있는 고속도로 주행 보조 기능
▲ 차량 설정 - 운전자 보조 메뉴에서 설정/해제할 수 있는 고속도로 주행 보조 기능


삶을 더 편리하고 즐겁게 하는 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


운전을 더 편리하고 즐겁게 해주는 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을 살펴봤습니다. 이 기능들과 함께라면 장거리 운전도 거뜬하겠죠? 앞서 소개한 기능들은 미래 자동차 산업의 핵심이라 할 수 있는 자율주행차의 기반이 되는 기술들이기도 하죠. 기술의 발전으로 운전 편의성이 높아져 자율주행차의 기분을 조금씩 맛볼 수 있게 된 지금, 앞으로 다가올 미래에는 어떤 기능들이 우리에게 찾아올까요? 운전을 더욱 안전하고 편리하게 만들지 궁금하고 기대됩니다.


영현대기자단17기 조아름 | 충남대학교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