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현대차, 법인대상 충전기 무상렌탈서비스 ‘EV Charge Solution’ 운영

작성일2021.04.22

 

 

현대자동차가 에스트래픽과 함께 전기차 구매 법인의 충전 스트레스를 덜어줄 차별화된 충전 솔루션을 제공한다.


현대자동차는 전기차를 구매하는 법인 고객을 대상으로 충전기 설치부터 사용, 보수 및 철거까지 전 과정을 책임지는 특화 서비스 ‘EV Charge Solution(EV 충전 솔루션)’을 운영한다고 22일(목) 밝혔다.


‘EV Charge Solution’은 현대자동차가 전기차 충전 인프라 업체인 ‘에스트래픽’과 제휴해 현대자동차의 전기차를 구매하는 법인 고객에게 충전기를 무상으로 대여해주고, 관리 및 충전 비용의 부담까지 해소해주는 전기차 구매 법인 특화 서비스다.


구체적으로 현대자동차와 에스트래픽은 ‘EV Charge Solution’ 이용 법인 고객을 대상으로 급속(100kW) 또는 완속(7kW) 충전기를 별도의 비용 없이 설치해주고, 약정기간 동안 무료로 대여해준다.


구매 대수에 따른 제한 없이 충전기 설치가 가능하며, 계약 기간 내 별도의 보수 및 관리 비용에 대한 부담 없이 약정기간인 5년 이내 특정 사용량만 충족시키면 되는 조건이다.


급속 충전기의 경우 5년 이내 총 45만kWh(월평균 7,500kWh, 165만 원 상당), 완속 충전기의 경우 5년 이내 총 2만 7천kWh(월평균 450kW, 7만 2천 원 상당)를 사용하는 조건이며 제공받은 약정 기간 내 사용량을 충족시키지 못한 경우에는 별도 페널티 없이 추가 5년 계약 연장도 가능하다. (※ 약정기간 포함 최대 10년까지 사용 가능)


단, 법인 택시 업체의 경우 주행량이 많은 점을 고려해 급속 충전기 사용 시 약정기간 내 총 42만kWh 사용 조건이 적용되며, 약정기간 5년(월평균 7,000kWh) 또는 약정기간 7년(월평균 5,000kWh) 중 유리한 것으로 선택 가능하다.


해당 약정량은 서비스를 통해 설치된 충전기 이외에도 국내에 위치한 에스트래픽 충전기와 한전 충전기 총 3,502기(※2021년 3월 기준, 급속 2,386기·완속 1,116기)에서 통합 정산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법인 고객들의 개런티 부담은 더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법인 고객이 충전기를 공용 개방한다는 조건 아래 정부 보조금을 지원받을 경우에는 특정 사용량을 충족시켜야 한다는 조건 없이도 충전기 이용이 가능하다. (※ 약정기간 완속 충전기 5년, 급속 충전기 7년 적용)


아울러 현대자동차와 에스트래픽은 ‘EV Charge Solution’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국내 최저 수준의 충전 요금 혜택까지 제공한다.


서비스를 이용하는 법인 고객은 사업장에 설치된 충전기를 포함해 국내에 설치된 에스트래픽 충전기를 환경부 고시금액 기준 급속 충전기는 10%, 완속 충전기는 20% 할인된 요금으로 이용 가능하며, 한전 충전기도 급속·완속 충전기 모두 10% 할인된 요금으로 이용할 수 있다. (※ 단, 부분개방 한전 충전소는 제외)


또한 현대자동차는 에스트래픽과 함께 서비스를 이용하는 법인 고객을 대상으로 최초 1회에 한해 에스트래픽 마일리지 10만 포인트 혜택도 함께 제공하며(※ 에스트래픽 충전 결제금액 20% 범위 내 사용 및 24개월 이내 소진 조건) 신청 법인의 충전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등 빠르고 편리한 충전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현대자동차는 ‘EV Charge Solution’ 운영을 통해 충전 및 비용에 대한 부담을 줄이고 향후 충전 인프라 확대 및 전기차 보급 대수 증가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EV Charge Solution’은 아이오닉 5 등 신규 출시되는 전기차를 구매한 법인 고객이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 상용 전기버스는 대상 차량에 포함되지 않음)


‘EV Charge Solution’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현대자동차 홈페이지(www.hyundai.com) 또는 에스트래픽 전기차 브랜드 ‘에스에스 차져’의 전용 홈페이지(www.sscharger.co.kr) 및 고객센터(1566-1704)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정부의 친환경차 확대 정책에 맞춰 당사 EV 차량을 구매하는 법인 고객들을 위해 차별화된 충전 솔루션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전기차 라이프를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줄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