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미래 전기차 디자인의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하다! EV 콘셉트카 45 세계 최초 공개 in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

작성일 2019.09.10
▲ 새로운 고객 경험 전략 ‘스타일 셋 프리’와 함께 공개된 EV 콘셉트카 45
▲ 새로운 고객 경험 전략 ‘스타일 셋 프리’와 함께 공개된 EV 콘셉트카 45

현대자동차는 10일 독일 프랑크푸르트 메세(Frankfurt Messe)에서 열린 <제68회 프랑크푸르트 모터쇼(The 68th Internationale Automobil-Ausstellung, IAA)> (이하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 참가해 새로운 고객 경험 전략 ‘스타일 셋 프리(STYLE SET FREE)’를 토대로 제작한 EV콘셉트카 45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습니다.
‘스타일 셋 프리’는 고객들이 자신의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차량의 인테리어 부품과 하드웨어 기기, 상품 콘텐츠 등을 자유롭게 구성할 수 있는 전동화 기반의 개인 맞춤형 고객 경험 전략입니다.
45는 현대자동차 전기차 디자인의 이정표가 될 전동화 플랫폼 기반의 콘셉트카입니다. 현대자동차의 시작을 알린 포니 쿠페 콘셉트(Pony Coupe Concept)가 1974년 토리노 모터쇼에서 공개된 후 45년 동안 현대자동차가 쌓아온 헤리티지에 대한 존경의 마음을 담았다고 하는데요. 45가 전 세계인의 주목을 받은 현장으로 함께 가보실까요?

▲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 공개된 EV 콘셉트카 45
▲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 공개된 EV 콘셉트카 45

▲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 공개된 EV 콘셉트카 45
▲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 공개된 EV 콘셉트카 45

▲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 공개된 EV 콘셉트카 45
▲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 공개된 EV 콘셉트카 45

▲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 공개된 EV 콘셉트카 45
▲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 공개된 EV 콘셉트카 45

▲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 공개된 EV 콘셉트카 45
▲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 공개된 EV 콘셉트카 45

▲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 공개된 EV 콘셉트카 45
▲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 공개된 EV 콘셉트카 45

현대자동차는 이번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1,925㎡ (약 582평)의 전시공간을 마련하고 총 11대(일반공개일 기준)의 차량을 전시해 관람객들에게 현대자동차의 뛰어난 기술력과 브랜드 이미지를 보다 효과적으로 알릴 예정입니다. 전 세계에 펼쳐질 현대자동차의 새로운 모습, 함께 기대해볼까요?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