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청춘이여, 가을을 즐겨라!

작성일 2016.11.18

휴.. 과제.. 학원.. 시험.. 지겹다.
오늘 딱 하루만 놀러가고 싶다.

(전화벨소리)
들었어? 오늘 수업 휴강이래!
아 진짜? 오빠, 그럼 우리 놀러가자!
응? 어디로?
어디든! 요즘 축제 많잖아~ 놀러가자! 응?

시험, 과제, 학원.. 매일 지루하고 똑같은 일상만 보내고 있는 당신.
높디 높은 가을 하늘, 오늘 하루만큼은 다 잊고 놀러가자, 떠나자.
왜냐고? 청춘이니까!

#20대 #영현대기자단 #현대자동차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