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아이오닉, 아빠 몰래 부탁해!

작성일 2017.03.21

늦은 밤 연락 온 애인이 갑자기 바다가 보고 싶다고 할 때!
아빠 몰래 차 키를 훔쳐서 조마조마하게 시동을 거는 순간!
이렇게 조용하게 출발한다고. 스르르~ 출발하는 거야. 뱀처럼. 알지? 스네이크.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