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차와 나의 연결 고리! 현대자동차 블루링크 애플리케이션을 알아보자

작성일 2017.11.07
▲ 현대자동차 ‘아반떼 스포츠’와 연동된 현대자동차의 블루링크 애플리케이션.
▲ 현대자동차 ‘아반떼 스포츠’와 연동된 현대자동차의 블루링크 애플리케이션.

블루링크는 현대자동차의 첨단 텔레매틱스 서비스이다. 블루링크의 주요 기능에는 블루링크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한 ‘원격제어 서비스, SOS 긴급출동 등의 안전 보안 기능, 한 달에 한 번 자동차 운행 정보 등의 차량진단 관리 서비스, 내비게이션을 조금 더 스마트하게 만들어주는 블루링크 길 안내 서비스’가 있다. (단, 블루링크 서비스는 블루링크 옵션이 들어간 차량만 사용 가능)

지금부터 현대자동차 아반떼 스포츠와 함께 블루링크 서비스 중 일상에서 가장 많이 쓰이는 원격제어 애플리케이션에 대해 알아보자.

자동차와 나를 잇는 링크! 블루링크 애플리케이션의 주요 기능


원격 시동 및 공조장치 ON&OFF


▲ 블루링크 애플리케이션에서 엔진 스타트 버튼을 누르고 비밀번호를 입력하면 비상등이 점등되며 시동이 걸린다.
▲ 블루링크 애플리케이션에서 엔진 스타트 버튼을 누르고 비밀번호를 입력하면 비상등이 점등되며 시동이 걸린다.

“스마트폰으로 자동차 시동을 켜고 끌 수 있다고? 그게 가능해?”

이제는 우리 삶의 필수 요소가 된 스마트폰과 자동차, 그렇다면 스마트폰으로 자동차 시동을 걸 수는 없을까? 현대자동차의 블루링크라면 가능하다. 블루링크 애플리케이션의 ‘ENGINE START’ 버튼을 누르고 비밀번호를 입력하면 평균 1분 안에 엔진 시동이 걸리면서 공조장치가 켜진다. 엔진 시동은 사용자 설정에 따라 2분에서 최대 10분간 유지 후 자동으로 꺼진다. 불필요한 엔진 공회전은 엔진에도 좋지 않고 무엇보다 미세먼지의 주요 발생원이라고 하니 가급적 삼가도록 하자.

블루링크 애플리케이션에 있는 원격 시동의 본래 기능은 공조장치의 ON&OFF이다. 공조장치가 켰을 때 엔진 시동이 걸리는 이유는 공조장치의 가동을 위해서 엔진의 시동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공조장치의 원격 조정은 차량 내부 온도 설정뿐만 아니라 앞유리 성에 제거 기능도 켤 수 있으니 추운 겨울에 야외 주차를 했을 때 더욱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차량 상태 확인

‘내가 문을 잠그고 왔나?’ 운전자라면 누구나 한 번쯤 겪어본 이야기일 것이다. 같이 타고 온 동승자에게 아무리 물어봐도 동승자는 기억하고 있지 않다. 이런 상황에서 정말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기능이 바로 ‘차량 상태 확인’ 이다. 블루링크 애플리케이션의 메인 화면에서 ‘차량 상태 확인’을 누르고 비밀번호를 입력 후 들어갈 수 있으며 실시간으로 시동 여부, 공조기 상태, 문 개폐 상태 및 잠김 여부(트렁크 포함)를 확인할 수 있다.

▲ 블루링크 애플리케이션으로 자동차의 문 열림 상태를 알 수 있다.
▲ 블루링크 애플리케이션으로 자동차의 문 열림 상태를 알 수 있다.

문 열림 & 문 잠김

블루링크 어플을 통해 ‘차량 상태 확인’을 했는데 내 자동차 문이 잠겨 있지 않다면? 그래도 불안해하지 않아도 된다. 문 열림 & 문 잠김 기능 또한 마련되어 있기 때문이다. 이 기능을 이용하면 시동이 꺼져 있을 때 문을 잠그거나 여는 것은 당연히 가능하고, 시동이 켜져 있을 때 차 밖에서 문 잠그는 것도 가능하다. 이때, 시동이 켜져 있는 상태에서 어플을 이용해 자동차의 문을 잠갔다면 다시 잠금 해제를 위해서는 자동차 스마트키가 아닌 어플의 문 열림 기능으로만 잠금 해제할 수 있다는 점을 주의하자.

▲ 현대자동차 ‘아반떼 스포츠’ 차량을 자동차 스마트키 없이 블루링크 애플리케이션의 문 잠김 기능을 이용해 문을 잠그는 모습.
▲ 현대자동차 ‘아반떼 스포츠’ 차량을 자동차 스마트키 없이 블루링크 애플리케이션의 문 잠김 기능을 이용해 문을 잠그는 모습.

비상등 + 경적

블루링크 사용자라면 대형 주차장에서 내 차의 주차 위치가 기억나지 않아도 당황하지 말자. 블루링크 애플리케이션의 비상등 + 경적 기능을 사용하면 조용한 차들 사이에서 내 차가 존재감을 드러낼 것이다. 단, 소리가 큰 경적은 다른 사람들에게 민폐가 될 수 있으니 비상시에만 사용하는 것을 권장한다. 물론 비상등만 점등하는 것도 가능하다. 상황에 맞게 활용하자.

▲ 차가 보이지 않아도 당황하지 말고 경적소리 혹은 깜빡이는 비상등을 찾아가면 된다.
▲ 차가 보이지 않아도 당황하지 말고 경적소리 혹은 깜빡이는 비상등을 찾아가면 된다.

블루링크 이럴 때 편해요!


원격 시동 기능

자동차가 날씨의 영향을 최대한 받지 않으려면 지하주차장에 주차해놓는 것이 최선이겠지만, 만약 주차한 곳이 야외라면 자동차에 타기 전 미리 공조장치를 켜 놓을 수 있는 원격 시동은 너무나도 매력적이다. 더운 여름 달궈진 자동차와 추운 겨울 차갑게 식은 자동차를 피부로 느껴 본 사람이라면 미리 에어컨이나 히터를 틀 수 있다는 장점은 더욱 크게 다가올 것이다. 또한, 앞유리 성에 제거 기능을 이용하면 추운 겨울에 차 안에서 앞유리 성에가 없어질 때까지 기다릴 필요도 없을 것이다.

▲ 블루링크로 미리 시동을 걸어 두면 야외에 주차하더라도 쾌적하게 차에 탈 수 있다.
▲ 블루링크로 미리 시동을 걸어 두면 야외에 주차하더라도 쾌적하게 차에 탈 수 있다.

문 잠김 기능

문 잠김 기능은 다른 장소에서 자동차 문을 잠그거나 열어야 할 때도 유용하지만, 이 기능이 더욱 특별한 이유는 자동차 스마트키로는 불가능한 '시동이 걸려있을 때 문을 잠그는 것'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운전하다가 잠시 정차 후 내려야 할 일이 있을 때, 블루링크 어플의 문 잠금 기능을 이용하면 번거롭게 시동을 껐다 켰다 할 필요 없이 마음 편하게 일을 보고 올 수 있다. 물론 우리 건강과 지구를 위해서 볼일은 최대한 빠르게 보고 돌아오도록 하자.

▲ 시동이 켜져 있어도 블루링크로 문을 잠그고 마음 편히 편의점에 들를 수 있다.
▲ 시동이 켜져 있어도 블루링크로 문을 잠그고 마음 편히 편의점에 들를 수 있다.

마무리



지금까지 자동차를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돕는 현대자동차 블루링크 원격제어 애플리케이션의 주요 기능들을 알아보았다. 지금도 간편하고 손쉬워진 기능을 통해 일상에서의 편리함을 누리고 있는데, 앞으로 어떤 기능으로 더욱 발전하게 될지 기대된다.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