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하이브리드는 처음이라고요?

작성일 2020.11.16
▲ 11년 만에 새롭게 탄생한 올 뉴 아반떼 하이브리드.
▲ 11년 만에 새롭게 탄생한 올 뉴 아반떼 하이브리드.

“충전이 좀 귀찮지 않겠어?”

첫차를 하이브리드 차로 살까 고민 중이라고 말했더니 돌아온 친구의 한 마디에 깜짝 놀랐습니다. ‘이 정도로 차알못이었을 줄이야…’ 하이브리드 자동차는 전기차(HEV)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와 달리 따로 충전소에서 충전할 필요가 없다고 답했지만, 친구는 약간 이해가 되지 않는다는 표정입니다. 친구를 설득하는 김에 혹시나 이 친구와 같은 분들이 있을까 싶어 설명을 준비했습니다. 아직 하이브리드가 낯선 분들이라면 주목해주세요! 하이브리드 자동차에 대해 쉽고 빠르게 알려드릴게요.

내 안에 심장이 두 개 있다! 하이브리드 자동차의 파워트레인


▲ ‘혼합’을 뜻하는 hybrid라는 단어가 붙은 이유는 내연기관 엔진과 전기차의 배터리, 모터가 동시에 장착되었기 때문입니다.
▲ ‘혼합’을 뜻하는 hybrid라는 단어가 붙은 이유는 내연기관 엔진과 전기차의 배터리, 모터가 동시에 장착되었기 때문입니다.

하이브리드 자동차에는 내연 엔진과 전기자동차의 배터리 모터가 같이 장착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흔히 두 개의 심장에 비유되곤 하는데요. 이 둘은 서로 힘을 주고받으며 바퀴를 굴립니다. 주로 내연 엔진이 중심이 되어 구동될 때 전기모터가 힘을 실어 주는데요. 엔진만 구동되어 자동차가 굴러갈 때보다 유해가스 배출량이 적습니다.

또한, 하이브리드 자동차는 모터의 힘으로 시동을 걸고, 주행 중 모터의 힘으로만 바퀴를 굴리기도 하면서 틈틈이 화석연료의 사용을 줄입니다. 그리고 하이브리드 자동차의 회생 제동 시스템은 감속 시 운동에너지를 전기에너지로 변환해 배터리를 충전합니다. 따라서 하이브리드 자동차는 유해가스 배출량은 적고, 연비 효율은 높다는 특징을 갖고 있죠.

HEV와 PHEV의 공통점 그리고 차이점은?


▲ HEV와 PHEV, 한 글자 차이인데 크게 다를까요?
▲ HEV와 PHEV, 한 글자 차이인데 크게 다를까요?

PHEV는 HEV(Hybrid Electric Vehicle) 앞에 ‘P(lug in)’가 붙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라고 불리는 자동차입니다. HEV와 PHEV는 내연 엔진과 배터리를 동시에 탑재하고 있다는 공통점을 갖고 있습니다. 반면에 둘 사이에는 큰 차이점도 있는데요. ‘플러그인’이라는 단어에서 짐작하셨겠지만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의 배터리는 전기차처럼 외부 충전이 가능합니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는 하이브리드에 있는 배터리보다 용량이 크고 외부 충전이 가능하며, 전기차보다는 주행거리가 짧지만 전기 모터만으로 주행할 수 있다는 특징을 갖습니다. 만약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차를 살까 고민한다고 말했다면 맨 처음에 친구가 한 말이 맞는 말을 했다고 할 수 있겠죠?

일반자동차와 다르게 복잡한 조작이 필요할까?


▲ 하이브리드 자동차에서는 주행 중 에너지 흐름도를 통해 전기 모터의 사용량과 연비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 하이브리드 자동차에서는 주행 중 에너지 흐름도를 통해 전기 모터의 사용량과 연비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수동변속기와 자동변속기의 운전 방법이 다르듯 하이브리드 자동차도 조작을 다르게 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분들도 계실 텐데요. 특별히 복잡하게 조작할 부분은 전혀 없습니다. 전기 모터는 상황에 따라 알아서 작동될 뿐, 운전자가 신경 쓸 부분은 없답니다. 만약 모터가 잘 작동하는지 보고 싶다면 자동차 메뉴 - 하이브리드 메뉴 - 에너지 흐름도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하이브리드 자동차는 가솔린엔진보다 힘이 부족할까?


▲ 높은 연비 효율과 편안한 승차감, 최적의 성능을 갖춘 올 뉴 아반떼 하이브리드.
▲ 높은 연비 효율과 편안한 승차감, 최적의 성능을 갖춘 올 뉴 아반떼 하이브리드.

하이브리드 자동차에 대한 흔한 오해 중 하나는 하이브리드 자동차의 내연엔진이 일반자동차에 비해 작기 때문에 힘이 약하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사실은 저속과 고속 상관없이 주행 중 모터가 개입해 엔진을 보조하는 모터의 힘을 더하면 오히려 가솔린엔진보다 더 큰 힘을 발휘합니다. 올 뉴 아반떼는 최고출력 105PS(마력), 최대토크 15.0kgf·m의 가솔린 1.6 하이브리드 엔진과 최고출력 43.5PS, 최대토크 17.3kgf·m의 고효율 구동 모터를 탑재했는데요. 이 둘의 조합은 시스템 최고출력 141PS, 시스템 최대토크 27.0kgf·m으로 가솔린 1.6엔진을 탑재한 올 뉴 아반떼와 비교해도 전혀 부족함이 없습니다.

하이브리드 자동차로 고속도로 통행료 감면을 받을 수 있다? 없다?


▲ 하이브리드 자동차는 ‘2종 저공해자동차’에 속해 공영주차장의 주차요금을 할인받을 수 있습니다.
▲ 하이브리드 자동차는 ‘2종 저공해자동차’에 속해 공영주차장의 주차요금을 할인받을 수 있습니다.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고속도로 통행료 감면 혜택은 현재 ‘1종 저공해자동차(전기차와 수소차 등)’를 위한 혜택입니다. 하지만 하이브리드 자동차는 ‘2종 저공해자동차’에 속해 고속도로 통행료 감면 외 다른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구입 관련 서류를 해당 시군구에 제출하면 ‘2종’이 표기된 표지를 발급받을 수 있는데, 이 표지를 부착하면 공영주차장 주차요금을 할인받을 수 있고, 남산 1·3호 터널처럼 혼잡통행료가 부과되는 구간에서는 혼잡통행료가 면제됩니다. 또한, 하이브리드 차량도 전기자동차처럼 신차 구매 시 세제혜택을 받을 수도 있답니다.

최근 환경부는 승용차 판매 시장에서 친환경차의 비중을 앞으로 10년에 걸쳐 66%까지 높일 계획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앞으로 더 많은 사람들이 친환경차를 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나서겠다는 뜻이죠. 영현대 역시 앞으로 친환경차에 대한 새로운 소식 다양하게 준비할 계획인데요. 앞으로 계속 지켜보면서 재미있는 콘텐츠를 기대해주세요!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