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운전 결심! 나에게 딱 맞는 학원 찾기

작성일 2020.11.26
▲ 운전을 결심했으면 연수 받을 학원부터 찾아야 합니다.
▲ 운전을 결심했으면 연수 받을 학원부터 찾아야 합니다.

여러분은 면허가 있나요? 있어도 장롱 속에서 안 나온 지 너무 오래 되진 않았나요? 장롱면허 운전자가 처음 운전을 결심한 후 가장 첫 번째 마주하는 어려움은 연수학원을 고르는 것입니다. 등록되지 않은 불법 연수학원이 너무 많으니까요. 이 같은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현대자동차는 경찰청, 안실련과 함께 경찰청에 등록된 운전전문학원과 장롱면허 운전자를 매칭하는 모바일 앱 ‘운전결심’을 출시했습니다. 그럼 어떻게 이용하면 될까요? 안심 운전연수 예약 앱 ‘운전결심’을 체험해봤습니다.

▲ 운전결심 앱은 면허가 있어야 이용 가능합니다.
▲ 운전결심 앱은 면허가 있어야 이용 가능합니다.

운전결심 앱은 1종, 2종 운전면허를 보유한 성인이라면 회원가입 없이 누구나 참여 가능합니다. 장롱면허 보유자를 위한 연수를 매칭하기 때문이죠. 운전면허 취득 목적이 아닌 오랫동안 운전을 하지 않아 잃은 감을 되찾아주는 게 목적입니다. 운전면허가 없다면 운전결심 앱을 사용할 수 없으니 유의해주세요. 면허가 있다면 어떤 차종을 연수를 받을지 정해야 합니다. 승용차와 상용차, 자동과 수동, 기본과 심화 중에서 선택할 수 있죠.

▲ 추가정보를 입력하고 시간 날짜를 선택합니다.
▲ 추가정보를 입력하고 시간 날짜를 선택합니다.

맞춤 연수를 제공하기 위해선 추가 정보가 필요합니다. 연수 경험의 여부와 자동차 보유 여부를 알면 더 알맞은 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죠. 추가 정보까지 모두 선택했다면, 날짜를 선택해야 합니다. 날짜는 신청일 기준 1주일 후부터 선택이 가능합니다. 날짜는 세 개, 시간은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죠.

▲ 나에게 딱 맞는 코칭 스타일과 연수 목적을 선택합니다.
▲ 나에게 딱 맞는 코칭 스타일과 연수 목적을 선택합니다.

많은 운전자가 운전을 처음 배울 때 무거운 분위기를 잊지 못합니다. 처음 만나는 운전 강사와 서로 성향도 모르는 상태에서 마주해야 해서 더 그랬죠. 운전을 배울 때는 강사가 운전자의 성향과 실력을 확실히 알아야 합니다. 그래야 맞춤 교육을 제공할 수 있죠. 운전결심 앱에서는 원하는 일정을 정한 뒤 내 운전실력과 원하는 코칭 스타일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덕분에 운전 강사는 더 세심하게 운전을 가르칠 수 있죠. 마지막으로 자동차를 구매할 계획이 있는지, 연수 목적이 무엇인지 선택하면 매칭을 시작할 준비가 끝납니다.

▲ 매칭이 시작되면 마지막으로 신청 정보를 확인하세요.
▲ 매칭이 시작되면 마지막으로 신청 정보를 확인하세요.

학원과의 매칭이 시작되면 신청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신청 날짜와 시간, 지역과 차종 등을 확인하세요. 이제 약간의 시간을 기다리는 일만 남았습니다. 운전결심은 경찰청에 등록된 100% 안전한 학원만 매칭합니다.

▲ 매칭이 완료되면 채팅 상담도 가능합니다.
▲ 매칭이 완료되면 채팅 상담도 가능합니다.

30분도 걸리지 않고 2개의 학원과 매칭이 됐습니다. 예상 연수 금액이 얼마인지 알 수 있고, 위치 역시 바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게다가 언택트 시대에 맞게 비대면으로 학원과 자유롭게 소통도 가능합니다. 스케줄 협의, 내 요청사항, 연수 전 주의사항까지 채팅 상담을 통해 바로 물어보고 확인할 수 있죠.

▲ 운전결심 앱에서는 다양한 혜택과 팁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 운전결심 앱에서는 다양한 혜택과 팁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운전결심 앱에서는 운전에 대한 알찬 정보도 만나볼 수 있습니다. 운전 TIP 메뉴에서 필요한 정보를 언제든 꺼내 볼 수 있죠. 교통법규, 사고처리, 내 차 추천, 할부계산기 등 운전과 관련 있다면 무엇이든 확인할 수 있습니다. 게다가 혜택 메뉴에서는 연수 신청시 제공되는 다양한 혜택을 확인할 수 있으니 절대 놓치지 마세요.

어때요? 운전 결심하기 쉽죠? 면허만 따 놓고 장롱 안에 모셔만 뒀던 운전자라면 이번 기회에 다시 한번 운전대를 잡아보는 건 어떤가요? 여러분의 운전 결심을 응원합니다!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영현대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의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비영리 이용을 위해 퍼가실 경우 내용변경과 원저작자인 영현대 워터마크 표시 삭제는 금하고 있습니다.